베리타스

구세군, 설 맞이 나눔 펼쳐

입력 Jan 22, 2019 03:25 PM KST
kusekun
(Photo : ⓒ구세군 제공)
▲구세군이 민족의 대명절 설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에게 쌀과 구호 식량 키트를 나누는 설 맞이 나눔 사업을 펼친다.

구세군이 민족의 대명절 설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에게 쌀과 구호 식량 키트를 나누는 설 맞이 나눔 사업을 펼친다. 구세군은 지난 1월 13일 서울 은평구에 위치한 노숙인 시설인 시립은평의마을에서 진행된 쌀 나눔을 시작으로, 1월 21일부터 30일까지 서울, 경기도 및 각 지방 9곳에서 식량 구호 키트 9,000 박스를 나눌 예정이다.

이번 설 맞이 나눔은 지난 겨울동안 국민들의 따뜻한 성원속에서 모금 된 자선냄비 성금을 통해 진행된다. 지난 13일 시립은평의마을에는 쌀(10Kg) 1,000포가 전해졌으며, 21일부터 각 지방에 전해지는 구호 식량 키트 9,030박스에는 컵밥, 라면, 카놀라유, 고추장 등의 식료품이 포함되어 있다.

구세군 사회복지부 박희범 참령은 "이번 설 맞이 나눔은 자선냄비를 통해 모인 국민들의 성원이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해지는 것" 이라며, 구세군은 그 통로로서 일하며 2019년 새 해에도 나눔의 손길을 멈추지 않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오피니언

오피니언

[뉴스 A/S] 직장 내 종교강요, 명백한 ‘괴롭힘’이다

직장 내에서 상사가 하급 직원에게 설교 영상을 보라고 한다거나, 주말에 교회 나오라고 압박하는 행위는 비일비재하게 벌어지는 일입니다. 그러나 이제 이 같은 행..

많이 본 기사

예장통합 총회재판국, 명성교회 세습 논란 종지부 찍을까?

명성교회 세습 논란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예장통합 총회재판국 모임이 16일 오전부터 지금까지(오후 5시 기준) 열리고 있습니다. 현장엔 취재진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