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이낙연 국무총리, 구세군 위탁 운영 쪽방상담소 방문

입력 Feb 02, 2019 09:24 AM KST
nakyeon
(Photo : ⓒ이낙연 국무총리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설을 앞둔 1일 구세군에서 위탁 운영하는 서울시립 남대문 쪽방상담소를 방문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설을 앞둔 1일 구세군에서 위탁 운영하는 서울시립 남대문 쪽방상담소를 방문했다. 이날 쪽방촌 독거노인을 찾은 이 총리는 전자레인지와 간편식이 담긴 설 선물을 전달했다.

구세군 장만희 서기장관은 이 총리에게 "이 지역이 화재에 취약한 구조를 가지고 있어 공동 취사장을 마련할 수 있다면 화재 예방은 물론 식생활 개선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 총리는 "공동 취사장의 필요성에 공감한다"면서 "서울시나 국토부와 논의하여 좋은 방안이 나오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오피니언

연재

[옹달샘과 초점(5)] 신천옹(信天翁)이 본 한국 기독교의 핵심문제

"한국교회, 한국기독교는 어떠한가? 물론 잘 하는 지도자와 교회들이 더러 있지만 대체로 한국 기독교는 보수 정통적임을 강조하고, 변화를 두려워하여 새로운 사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