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입춘대길 건양다경뜻...입춘절 대표적 문구

입력 Feb 04, 2019 09:28 AM KST
in
(Photo :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입춘을 맞아 입춘대길 건양다경 등의 입춘첩 문구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입춘을 맞아 입춘대길 건양다경 등의 입춘첩 문구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입춘첩은 대문이나 들보, 기둥, 천장 등에 써 붙이는 글귀를 뜻한다. 가장 흔히 쓰이는 입춘첩 문구로는 입춘대길 건양다경(立春大吉 建陽多慶)이 있다. 입춘대길 건양다경 뜻은 '봄이 시작되니 크게 길하고 경사스러운 일이 많이 생기기를 기원합니다'란 종교적 의미를 담고 있다.

이외에도 입춘첩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문구들로는 아래와 같은 글귀들이 있다.

- 부모천년수 자손만대영(父母千年壽 子孫萬代榮)

부모는 천년을 장수하시고 자식은 만대까지 번영하라.

- 수여산 부여해 (壽如山 富如海)

산처럼 오래살고 바다처럼 재물이 쌓여라.

- 소지황금출 개문백복래 (掃地黃金出 開門百福來)

땅을 쓸면 황금이 생기고 문을 열면 만복이 온다.

- 거천재 래백복 (去千災 來百福)

온갖 재앙은 가고 모든 복은 오라.

- 재종춘설소 복축하운흥 (災從春雪消 福逐夏雲興)

재난은 봄눈처럼 사라지고 행복은 여름 구름처럼 일어나라.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

"은퇴목사 퇴직금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 받겠다는 교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가 은퇴목사 퇴직금을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를 받겠다는 교회의 제안을 받은 한 목회자의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