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사바하 신천지 항의 끝 박 목사 대사 재녹음

입력 Feb 14, 2019 12:37 PM KST
sabaha
(Photo : ⓒ영화 '사바하' 포스터)
▲영화 '사바하'가 신천지의 항의 끝에 일부대사를 재녹음했다. 14일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에 의하면 '사바하' 측이 항의를 받은 부분은 영화 중 박 목사(이정재)가 국내 이단 종교에 대해 설명하는 대목이다.

영화 '사바하'가 신천지의 항의 끝에 일부대사를 재녹음했다. 14일 연합뉴스 등 주요 소식통에 의하면 '사바하' 측이 항의를 받은 부분은 영화 중 박 목사(이정재)가 국내 이단 종교에 대해 설명하는 대목이다.

'사바하'측은 몇몇 매체를 통해 "해당 장면이 특정 종교단체를 대상으로 한 것이 아니라고 잘 설명했고, 이 부문에 관한 오해를 풀었다"라고 전했다. '사바하' 측은 오해의 소지가 있는 짧은 대사를 13일 언론 시사회 전 재녹음했다.

'사바하'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 목사(이정재)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다. 2월 20일 개봉.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

"은퇴목사 퇴직금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 받겠다는 교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가 은퇴목사 퇴직금을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를 받겠다는 교회의 제안을 받은 한 목회자의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