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NCCK, 첫 <사건과 신학>에 '스카이 캐슬' 선정
신학위, 매달 오늘의 세상 드러낸 사건·인물 정해 발표하기로

입력 Mar 06, 2019 10:47 AM KST
sky
(Photo : ⓒJTBC 'SKY캐슬' 홈페이지 갈무리)
▲'SKY캐슬' 포스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신학위원회는 매달 오늘의 세상을 드러내는 사건이나 현장, 관련 인물을 선정해 '이달의 사건'으로 선정하고, 이에 대한 신앙적·신학적 응답으로 <사건과 신학>을 발표하기로 했다. 신학위는 "한국교회의 시대적 요청에 대한 신앙고백과 응답을 신학적 접근과 표현으로 정리하여 세상에 알리고자 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신학위는 첫 <사건과 신학>으로 2018년 11월부터 2019년 2월까지 인기리에 방영된 JTBC 드라마 '스카이 캐슬'을 선정했다. 신학위는 선정이유에 대해 "'스카이 캐슬'이 교육문제를 넘어 우리 시대의 삶의 문제를 가장 예리하게 드러낸 드라마라 할 수 있다. 이 시대 우리들 삶의 실상을 극적으로 드러냈다는 점에서, 그 드라마는 사건이었으며 동시에 사건을 만들기에 충분했다"고 밝혔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명성교회, 속마음 세상에 털어

명성교회가 속한 서울 동남노회 새임원진은 이달 초 기자회견을 통해 13일 업무를 재개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업무재개를 예고한 당일, 명성교회 측은 사무실을 사

많이 본 기사

김동호 목사, 폐암 발병 고백 "나라고 다르지 않아"

김동호 목사가 "나라고 다르지 않았다"면서 폐암 발병 사실을 공개했다. 김동호 목사는 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프니까, 조금 두렵고 떨리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