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동호 목사 "세월호 망언, 하수나 하는 소리"
17일 CBS 방송 출연해 차명진 전 의원 망언 질타

입력 Apr 17, 2019 01:05 PM KST

cbs

(Photo : Ⓒ CBS)
높은뜻연합선교회 김동호 목사가 17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차명진 전 자유한국당 의원에게 쓴 소리를 했다.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즈음해 불거진 자유한국당 차명진 전 의원의 막말에 대해 높은뜻연합선교회 김동호 목사가 쓴소리를 했다.

차 전 의원은 참사 하루 전인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세월호 유가족들은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쳐먹고 찜 쪄먹고... 진짜 징하게 해처 먹는다"는 글을 올려 여론의 비난을 샀다.

김 목사는 17일 오전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하수들이나 하는 소리"라고 일침을 가했다. 김 목사는 "정치하는 사람들에게 가장 중요한 건 분별력인데, 이게 없다는 게 참 큰 문제"라며 이 같이 말했다.

차 전 의원의 세월호 폄훼발언은 내년 총선을 염두에 둔 정치적 발언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김 목사도 "정치를 하다 보면 정치는 나라의 정의, 바른 길, 국민, 나라를 생각해야 되는데 요즘 정치인은 그걸 못 보고 내 표만 생각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차 전 의원의 태도가 "일본 정부가 우리나라의 위안부에 대한 태도, 자세, 입장하고 비슷하다는 생각이 좀 들었다"라면서 "어떻게 징글하다는 말을 쓸 수가 있나? 이건 인간으로서는 할 수 없는 말이다. 인간으로서는 할 수 없는, 정치인이고 뭐고 인간으로서는 해서는 안 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뉴스 뒤끝] 정치개혁 ‘0순위’ 황교안 대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하루가 멀다하고 논란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한 번은 외국인 노동자 폄하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키더니 하루가 지나지 않아 아들 자랑으로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