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제천 사고...휴대전화 부품 생산 공장서 폭발 사고

입력 May 14, 2019 07:26 AM KST

# 제천 사고

ytn
(Photo : ⓒYTN 보도화면 캡처)
▲휴대전화 부품을 생산하는 충북 제천의 한 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휴대전화 부품을 생산하는 충북 제천의 한 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13일 오후 2시 29분께 충북 제천시 왕암동의 한 휴대전화 부품 제조업체 신축공장 1층 작업실에 설치된 반응기를 시험 가동하던 중 원인 모를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38살 이 모 씨가 숨지고 49살 김 모 씨 등 3명이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고 YTN 등 복수의 소식통이 전했다..

보도에 의하면 폭발 사고가 난 공장은 기초 유기화합물을 취급하는 곳으로 휴대전화 부품을 생산하는 것으로 전해졌으며 이번 사고는 기초 유기 화합물을 다루는 과정에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나자 소방당국은 인력 48명, 장비 22대를 투입해 폭발과 함께 발생한 화재를 10여 분 만에 진화했다. 이번 제천 폭발 사고로 인명 피해 외에도 2000만원의 재산 피해도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피니언

연재

[옹달샘과 초점(5)] 신천옹(信天翁)이 본 한국 기독교의 핵심문제

"한국교회, 한국기독교는 어떠한가? 물론 잘 하는 지도자와 교회들이 더러 있지만 대체로 한국 기독교는 보수 정통적임을 강조하고, 변화를 두려워하여 새로운 사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