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여의도순복음교회, 32년째 '사랑의 헌혈'

입력 Jun 19, 2019 06:51 AM KST
blood
(Photo : ⓒ여의도순복음교회 제공)
▲여의도순복음교회 안수집사회는 지난 9일 주일에 제33차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가졌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안수집사회는 지난 9일 주일에 제33차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가졌다. 한마음혈액원과 공동으로 마련한 이날 행사에는 성도 218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했으며 이들은 122개의 헌혈증을 기증했다.

이영훈 목사는 "많은 분들이 헌혈에 참여해서 죽어가는 생명을 살리는 일에 동참해 달라"고 독려했으며, 행사가 진행된 베다니광장에는 20개의 베드와 헌혈버스 3대가 배치되고 안수집사 회원들 250여 명이 자원봉사를 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1988년부터 매년 사랑의 헌혈 행사를 갖고 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뉴스 뒤끝] 촛불이 교회에 경고 메시지를 던지다

12일 다시 한 번 서초대로에선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가 열렸습니다. 그런데 집회 현장을 담은 기록 영상과 보도 사진엔 유난히 사랑의교회가 자주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