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사)한국교회법학회, 한국교회 표준정관·매뉴얼 배포

입력 Jun 26, 2019 03:02 PM KST

한국교회 표준정관 만들기 캠페인을 진행 중인 (사)한국교회법학회(이사장 소강석, 대표회장 이정익)가 오는 7월 9일 서초동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에서 '한국교회 표준정관 매뉴얼 배포 및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날 설명회에서는 한국교회 표준정관 매뉴얼이 배포될 예정이며, 제1장 총직, 제2장 교인, 제3장 직원, 제4장 기관, 제5장 재산과 재정 등 각 장별로 음선필 교수(홍익대)와 명재진 교수(충남대), 서헌제 교수(중앙대)가 자세히 설명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학회장 서헌제 교수는 "그동안 교회법학회는 많은 교회들에게 교회정관에 관한 자문과 상담하였고 그 경험을 바탕으로 표준정관을 마련하게 됐다"면서 "주요 교단의 모범정관을 참조하여 표준정관 초안을 마련하고 목사, 장로, 법학교수, 변호사, 세무사 등으로 구성된 표준정관위원회에서 많은 검토회의를 거쳤다"고 밝혔다.

또한 "교단과 교회, 기독교 언론을 초청한 공개 자문회의에서 표준정관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였으며 여기에서 높은 관심을 확인하게 된 것이 큰 힘이 됐다"며 "내부적으로는 학회 원로이사회의 자문을 거쳐 최종적으로는 학회 이사회 결의로 표준정관의 내용을 확정했다"고 말했다.

서 교수는 "'한국교회표준정관'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각 조항 별로 해설을 붙인 매뉴얼을 마련했다"면서 "이 매뉴얼에는 정관 각조항의 의미와 배경과 근거, 조항 상호간의 관계, 조항이 적용된 사례 등을 담았다"고 밝혔다.

오피니언

칼럼

[김기석 칼럼] 눈으로 읽는 종교개혁 신학 이야기

"예배당 한복판에 십자가가 서 있습니다. 바닥부터 천장까지 이르는 십자가는 마치 교회를 지탱하는 기둥처럼 보입니다. 바람도 없는 데 십자가에 달리신 주님의 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