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예장통합 1] 명성교회 세습 논란, 25일 오후 최종 결론
김태영 104회기 총회장 수습전권위 논의 결과 발표 예고

입력 Sep 25, 2019 10:11 AM KST
ms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예장통합 제104회 총회에서 명성교회 세습 논란에 종지부를 찍을 전망이다.

2년 넘게 이어졌던 명성교회 세습 논란이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통합) 104회기 총회 사흘째인 25일 최종 결론이 날 전망이다.

김태영 총회장은 25일 오전 "수습전권위 논의가 잘 이뤄지고 있다"며 오후 4시 경 결과를 발표하겠다고 선언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뉴스 뒤끝] 촛불이 교회에 경고 메시지를 던지다

12일 다시 한 번 서초대로에선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가 열렸습니다. 그런데 집회 현장을 담은 기록 영상과 보도 사진엔 유난히 사랑의교회가 자주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