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경이로운 하나님의 선택"
류호준 백석대 은퇴교수

입력 Jan 07, 2020 07:18 AM KST
church
(Photo : ⓒ류호준 박사 페이스북)
▲경이로운 하나님의 선택

돌이켜 보니 치사하고 얼간이 같고 야비하고 거짓말쟁이고 자기만 아는 인간이 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특별한 선택을 받는 자였습니다. 그럼에도 그런 짓을 서슴없이 저지르는 저질 속물 인간입니다. 창 12:10-20에 나오는 아브라함이 그 인간입니다. 그러나 곰곰이 생각해보면 우리 자신들의 이야기이기도 합니다. 어찌 저리 자격도 되지 않은 자를 하나님은 선택하셨을까?

아브라함의 선택 이야기가 아브라함이 이방인 애굽의 바로의 엄한 책망을 받는 창피한 이야기로, 아내 사라를 거의 잃어버릴 뻔한 부끄러운 이야기로 끝을 맺고 있다는 사실을 주목해 보세요. 이게 무슨 뜻입니까? 만일 하나님께서 간섭하지 않으셨다면, 하나님께서 바로의 정직함을 통해서 일하지 않으셨다면, 아마 우리의 어머니 사라는 없었을 것이고 이 세상을 위한 희망도 없었을 것입니다.

이런 의미에서 하나님의 선택은 매우 긍정적인 그 무엇입니다. 선택은 좋은 소식입니다. 결코 경악(驚愕)할 소식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의도적으로 대부분의 사람들은 버리시고 소수만을 택하신다고 선택은 말하지 않습니다. 선택은 말합니다. "하나님은 어떤 사람들을 택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라함과 그의 후손들을 택하시어, 그들을 통하여 하나님께서 모든 사람들을 복 주시려 하십니다!"라고. 선택은 말합니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을 택하십니다. 비록 그가 바보 같고 얼간이 같고 무능하고 저질이라 할지라도 그를 택하십니다. 자기의 아내 사라를 한번이 아니라 두 번이나 팔았음에도 하나님은 아브라함을 계속 선택하신 것입니다!"라고.

하나님은 아브라함을 통하여, 우리를 포함한 아브라함의 자손들을 통하여 세상 사람들을 복 주실 것입니다. 복을 주시는 주체는 하나님이십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때때로 자신의 백성들의 실수와 잘못에도 불구하고 그들을 통하여 세상 사람들을 복 주실 것입니다. 복을 주시는 주체는 하나님이십니다. 마치 교회가 불안전하고 오점투성이고 사람들의 잘못으로 점철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교회가 존속하는 결정적 이유는 하나님의 영이 그 안에 계신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그렇다면 우리는 선택을 받을 만한 사람입니까? 우리는 세상을 축복하시려는 하나님의 통로로 선택받을 자격이 있습니까? 창세기로부터 계시록에 이르기까지 이에 대한 일관된 대답은, "아니오!"입니다. 우리는 선택을 받을 자격이 없습니다. 우리는 모두 아브라함과 서 있었던 곳에 함께 서 있는 자들입니다. 사라를 팔아 바로의 후궁이 되게 하였던 바로 그 자리에 말입니다.

성경에서, 하나님의 선택을 깊이 생각하면 할수록 우리의 마음은 깊은 겸손과 겸허로 인도되고 맙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선택은 결국 찬양으로 인도합니다.

깊도다 하나님의 지혜와 지식의 부요함이여! 그의 판단은 측량치 못할 것이며 그의 길은 찾지 못할 것이로다. 누가 주의 마음을 알았느뇨? 누가 그의 모사가 되었느뇨? 누가 주께 먼저 드려서 갚으심을 받겠느뇨? 이는 만물이 주에게서 나오고 주로 말미암고 주에게로 돌아감이라 영광이 그에게 세세에 있으리로다. 아멘 (롬 11:33-36)

※ 이 글은 류호준 백석대 은퇴교수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입니다. 본보는 앞서 필자의 동의를 얻어 신앙성찰에 도움이 되는 유의미한 글을 게재키로 했음을 알려드립니다. 외부 필자의 글은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뉴스 뒤끝] 황교안 전도사에게 돌직구 날린 인명진 목사

인명진 목사는 개신교계 안에서는 물론 정치권에서도 쎈 입담으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그런 인 목사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향해 거침 없이 돌직구를 날렸습니..

많이 본 기사

[뉴스 뒤끝] 황교안 전도사에게 돌직구 날린 인명진 목사

인명진 목사는 개신교계 안에서는 물론 정치권에서도 쎈 입담으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그런 인 목사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향해 거침 없이 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