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Reporter : 이활

gsomia

NCCK, "한국 정부 지소미아 종료 결정 지지"Aug 26, 2019 06:51 AM KST

우리 정부가 22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을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하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23일 논평을 내고 지지입장을 밝혔습니다.

noabe

일본 그리스도교계 "일본 정부, 식민지배·침략전쟁 사과하라"Aug 23, 2019 01:09 PM KST

"피해자가 납득할 수 있는 해결이 필요하다. 즉 전후 보상이란, 본래 정치문제도, 외교문제도 아닌 일본의 식민지 지배와 침략전쟁 과정에서 둘도 없는 생명과 인간으로서의 존엄을 빼앗긴 사람들의 인권 문제라고 우리는 확신한다."

bu

이만열 명예교수, ‘건국절’ 주장한 목회자에 일침Aug 22, 2019 12:56 PM KST

광복절을 전후해서 남서울은혜교회 홍정길 목사, 두레교회 김진홍 목사 등 이른바 원로목사들이 망언을 내뱉었습니다. 이에 대해 역사학자인 이만열 숙명여대 명예교수가 21일 소셜미디어에 이들의 일그러진 역사관을 반박하는 글을 올렸습니다. 이제 원로라는 호칭을 잘 구별해서 써야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 교수야 말로 진정한 원로일 것입니다.

daejeon

대전신학대, 교육부 감사 결과 비리 드러나Aug 21, 2019 05:43 PM KST

본지는 2017년 12월 부터 대전신학대 학내 갈등을 주시해 왔습니다. 학교 내홍은 결국 교육부 감사로까지 이어졌는데요, 교육부가 최근 감사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교육부의 감사결과를 들여다보니, 학사 운영은 난맥상 그 자체였습니다. 그럼에도 이사회는 문제 없다는 입장입니다.

strait

정치선동에 앞장서는 교회, 더 이상 존재가치 없다Aug 20, 2019 12:39 PM KST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가 19일 방송을 통해 다시 한 번 개신교의 가짜뉴스 유포, 보수 정치권과의 유착 실태를 고발했습니다. 보수 정치권과의 유착이나 단톡방을 통한 가짜뉴스 유포는 사실 이전부터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있었지만 <스트레이트>를 보니 별반 달라진 게 없어 보입니다. 과연 이런 종교가 공동체에 존재해야 할까요? 심각한 의문이 이는 대목입니다.

anglican

[시론] 광복절 퇴색시킨 원로목사 망언설교Aug 19, 2019 01:10 PM KST

지난 한 주간은 숨가빴습니다. 일본 아베 정권의 무역도발 조치에 분노한 시민들이 광복절 날 서울 광화문 광장에 모여 촛불을 밝혔습니다. 그러나 이에 앞서 광복절 기념주일엔 두 원로목사가 망언에 가까운 설교를 해서 개신교의 위상을 다시 한 번 실추시켰습니다. 이런 목회자들이 원로로 대접받는 현실이 개탄스럽기만 합니다.

ms

"명성교회, 예장통합 소속인 이상 세습방지법 따라야"Aug 18, 2019 12:10 AM KST

5일 예장통합 총회재판국은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위임청빙에 대해 무효 판결을 내렸습니다. 이날 내린 판결의 판결문이 공개됐는데요, 총회재판국은 판결문에서 명성교회가 세습 정당화 이유로 내세운 주장을 조목조목 반박했습니다.

mom

'막말 선동' 전광훈·주옥순, 한 자리에 만나다Aug 14, 2019 03:49 PM KST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와 엄마부대 주옥순 씨는 막말로 여론의 빈축을 사고 있습니다. 그런 두 사람이 5일 경북 포항에서 세미나를 함께 진행했습니다. 두 사람은 경쟁하듯 막말을 쏟아냈는데요, 차마 듣기 힘든 수준입니다.

noabe

“미래는 역사를 기억할 때 열립니다”Aug 13, 2019 03:54 PM KST

"일본의 수출규제는 피해자들에 대한 권리구제 조치를 막으려는 경제보복조치라는 점에서 국제법과 국제무역규범의 기초를 흔드는 폭력적 행위입니다. 우리는 식민지배와 전쟁범죄로 지울 수 없는 상처를 남긴 일본이 아무런 뉘우침도 없이 다시금 한반도에 대한 침략 야욕을 노골적으로 드러내는 현실에 분노하고 저항합니다."

sms

세교모·동남노회 비대위, 세습 무효 불복 움직임에 ‘일침’Aug 13, 2019 11:00 AM KST

명성교회는 총회재판국의 세습 무효 판결에 불복하고 있습니다. 총회재판국 판결을 강제할 마땅한 수단이 없어 무척 난감한 상황인데요, 이러자 장신대 교수모임(세교모)와 서울동남노회 선출임원진 등이 12일 입장문과 기자회견을 통해 총회재판국 판결 이행을 압박했습니다. 세교모와 동남노회 선출임원진은 특히 103회기 총회 임원회를 압박했습니다.

anglicanchurch_01

한일 성공회, 공동선언 통해 한일 갈등 우려 표시Aug 12, 2019 10:08 AM KST

"한일 성공회가 쌓아올린 신뢰관계와 교류에 찬물을 끼얹는 여러 가지 문제가 심각한 수준으로 양국가 사이에 일어나고 있습니다. 그 대부분은 양국 정부의 정치, 경제, 안보 등에 관련된 갈등이 최근 일본의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로 촉발되어서 양 국가 사이의 긴장감이 높아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양 국민 사이의 친선과 민간 교류에도 큰 영향을 끼치고 있다습니다. 이러한 한일 관계 악화는 한반도를 비롯한 동북아시아, 그리고 전 세계에 큰 슬픔과 분노를 가져옵니다."

miki

다큐 <주전장>, NCCK 7월 ‘시선’에 선정Aug 09, 2019 01:29 PM KST

NCCK 언론위는 7월 '(주목하는) 시선'에 '다큐멘터리 <주전장>의 시선'을 선정했습니다. 제목 <주전장>은 일본계 미국인 미키 데자키 감독이 연출한 다큐멘터리 영화로, 일본 우익들이 위안부 전쟁의 주전장은 미국이라고 말하는 데서 따왔습니다.

ms

명성교회·수습전권위 주도 노회지도부, ‘세습 무효’ 불복Aug 08, 2019 02:22 PM KST

예장통합 총회재판국이 명성교회 세습에 대해 무효임을 선언했습니다. 그럼에도 당사자인 명성교회는 불복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습니다. 수습전권위가 주도해 세운 서울동남노회 지도부 역시 위법성 운운하며 수용 불가 입장을 밝혔습니다. 완전한 세습 철회까지 상당한 진통이 불가피해 보입니다.

ms

[기자수첩] 명성교회 세습 무효 발표, 그 이후의 과제들Aug 07, 2019 01:25 PM KST

명성교회 세습이 무효라는 총회재판국의 판단이 나왔음에도, 명성교회는 불복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명성교회의 이 같은 입장은 이미 예고된 수순이었습니다. 명성교회 세습의 완전한 철회까지 아직 갈 길이 멀어 보입니다. 사실 총회재판국 판결은 큰 산 하나를 넘은 데 불과합니다. 앞으로의 과제를 짚어 봅니다.

anglican

명성교회 세습 시도…총회재판국에서 막히다Aug 06, 2019 08:06 AM KST

명성교회 세습이 결국 '불법'으로 결론 났습니다. 예장통합 총회재판국은 5일 김하나 위임청빙이 무효라고 판단했습니다. 근거가 된 법리는 '은퇴하는' 목회자의 담임목사 위임청빙을 금지한 교단 헌법이었습니다. 참으로 간단한 판결을 기다리는 데 엄청난 시간이 소요됐습니다.

오피니언

연재

[옹달샘과 초점(5)] 신천옹(信天翁)이 본 한국 기독교의 핵심문제

"한국교회, 한국기독교는 어떠한가? 물론 잘 하는 지도자와 교회들이 더러 있지만 대체로 한국 기독교는 보수 정통적임을 강조하고, 변화를 두려워하여 새로운 사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