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Reporter : 지유석

지유석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news/reporter_list.php on line 10

NCCK

[포토] 세월호 유가족과 함께 하는 사순절 기도회Mar 06, 2017 04:10 PM KST

6일 오전 경기도 안산 세월호 희생자 합동분향소에서는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정의평화위원회 주최로 ‘세월호 유가족과 함께 하는 사순절 기도회' 여는 기도회가 열렸습니다.

ansan

NCCK 사순절 기도회 “교회가 예수를 죽이고 있다”Mar 06, 2017 03:49 PM KST

사순절 절기에 맞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정의평화위원회는 6일 오전 경기도 안산 세월호희생자 합동 분향소 기독교 부스에서 세월호 유가족과 사순절 기도회를 가졌습니다. 기도회에서는 한국교회를 향한 질타와 자성의 목소리가 잇달아 나왔습니다. 한편 정평위 위원장인 남재영 목사는 세월호 합동분향소에서 금식기도에 들어갔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grace

조용목 목사, JTBC 보도는 거짓이고 변희재는 진실?Mar 04, 2017 12:52 PM KST

박근혜 대통령 탄핵 정국의 와중에 다시 한 번 보수 개신교계가 여론의 질타를 받고 있습니다. 한기총-한교연이 박 대통령 탄핵 반대 사전집회의 성격으로 3.1절 구국기도회를 열더니 경기도 안양의 대형교회인 은혜와진리교회가 성도들을 대거 동원했다는 정황이 불거졌습니다. 특히 이 교회 조용목 목사는 'JTBC 보도는 거짓이고 변희재가 진실'이라는, 사뭇 황당한 설교를 한 정황도 드러났습니다. 마치 박 대통령을 강도 만난 이웃으로 착각하는 한국교회는 많은 반성이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soonsilgate

기장 “3.1정신이 담긴 태극기 모독하지 마라”Mar 04, 2017 12:51 PM KST

개신교 진보교단인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가 모처럼 목소리를 냈습니다. 기장은 최근 박근혜 대통령 지지세력들이 태극기를 흔들고 '계엄령만이 답'이라는 식의 내란선동에 가까운 구호를 외치는데 대해 "태극기를 앞세워 자행하는 민족정신 훼손과 민주주의 파괴 행위를 당장 멈추라"고 경고했습니다.

hong

목회자들, 김철홍 교수 극우행보 제동 나서Mar 03, 2017 05:26 PM KST

장신대 신약학 김철홍 교수는 최근 탄핵 정국을 친북세력의 음모라고 폄하하며 활발한 극우행보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에 장신대 교수평의회가 분별력 있는 처신을 주문한데 이어, 예장목회자시국대책협의회는 교단을 막론하고 목회자들의 연서명을 받아 예장통합 총회 및 학교 측에 전달하겠다는 방침을 밝혔습니다.

farright

[시국 논평] 박근혜는 파면이 마땅하다Mar 02, 2017 07:19 PM KST

서울 도심은 주말이면 박근혜 대통령 탄핵 찬반 집회가 나뉘어 열립니다. 이 같은 양상은 제98주년 3.1절이라고 예외는 아니었는데요, 경찰의 봉쇄가 없으면 유혈사태마저 우려될 정도로 거리엔 광기가 가득합니다. 그런데 이 광기는 박근혜 씨가 조장한 측면이 강합니다. 즉 탄핵위기를 빠져나가려고 지지층을 결집시킨다는 말입니다. 이 점만 보아도 박근혜 씨는 대통령 자격이 없음을 스스로 입증하는 셈입니다. 관련 논평입니다.

kamshin

감신대, 영성 채플 중 나온 여성 비하 발언으로 논란 휩싸여Mar 02, 2017 09:20 AM KST

감리교신학대학교가 난데 없는 여성 비하, 혐오 발언으로 구설수에 올랐습니다. 사태인 즉슨, 지난 달 28일 이 학교에서 열린 신학기 영성수련회에서 윤 모 감독이 한 설교 내용 때문이었는데요, 차마 감독까지 지낸 목회자의 입에서 나왔다고 하기엔 낯뜨거운 발언들이 대부분이었습니다. 그러나 사실 이런 설교는 오로지 성장과 성공만을 절대시하는 한국교회에서는 새롭지도 않을 것입니다. 이 학교 여성신학회는 성명을 내고 윤 감독의 발언을 규탄했습니다.

cheolhong

장신대 교수평의회, 김철홍 교수에 유감 표시Mar 02, 2017 09:19 AM KST

최근 장신대 김철홍 교수가 활발한 극우활동을 보이며 논란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장신대 교수평의회는 지난 달 28일 입장문을 내고 김 교수에 강한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또 김 교수에게 분별력 있는 처신도 요구했습니다. 입장문 전문입니다.

prayer

극우발언으로 얼룩진 보수 기독교 연합기도회Mar 01, 2017 04:20 PM KST

제98주년 3.1절을 맞아 보수 기독교계 연합체인 한기총과 한교연은 서울 광화문 사거리에서 연합기도회를 열었습니다. 그러나 '구국'이라는 간판과 달리 기도회에선 극우 선동구호와 성조기가 난무했습니다. 직전부터 기도회가 박 대통령 탄핵에 반대하는 박사모들의 사전집회가 될 것이라는 우려가 팽배했는데, 결국 현실로 드러난 셈입니다. 현장엔 교회 팻말을 부착한 대형버스가 다수 목격돼 교회가 성도들을 조직적으로 동원한 것 아니냐는 의심을 사고 있습니다.

thaad

목정평 “동북아의 군사적 긴장 고조시키는 우매한 결정”Feb 28, 2017 10:46 PM KST

27일 롯데그룹(롯데상사)이 주한미군의 사드(THAAD,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배치 부지로 경북 성주군에 위치한 롯데스카이힐 성주골프장을 제공하기로 최종 결정한 가운데 전국목회자정의평화협의회(목정평)은 성명을 내고 롯데 측의 결정에 강한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paul

공동신학강좌 "21세기로 배달된 바울의 편지들"Feb 28, 2017 11:04 AM KST

제3시대그리스도교연구소와 평화교회연구소는 오는 3월14일부터 5월2일까지 매주 화요일 저녁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안병무홀에서 공동신학강좌 <21세기로 배달된 바울의 편지들>을 진행합니다.

a

한국 자본주의와 대형교회적 신앙양식 비판Feb 28, 2017 11:03 AM KST

"개신교는 한국사회의 근대화와 가장 밀접히 연관되어 있는 종교다. 첫째로, 근대국가 한국이 근대화되는 과정과 한국개신교의 형성은 ‘시기'적으로 겹친다. 둘째로, 근대국가 한국과 근대종교인 개신교는 그 지배적 양상에 있어서 ‘내용'상으로 겹친다. 그것은 양자가 서로 영향을 주고받으면서 제도화된 결과다. 이 두 가지 요소는 한국사회에서 다른 종교들과 구별되는 개신교만의 독특성이다." - 본문 중에서

hwang

목정평, "황교안 대행, 국민의 뜻 무시하고 진실 은폐"Feb 27, 2017 04:26 PM KST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27일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시한 연장을 승인하지 않은데 대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에 이어 전국목회자정의평화협의회가 잇달아 성명을 내고 황 대행을 규탄했습니다.

specialattorney

[뉴스되짚어보기] 끝내 무산된 박영수 특검 수사시한 연장Feb 27, 2017 03:53 PM KST

최순실 국정농단을 수사 중인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시한 연장이 무산됐습니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27일 오전 시한 연장 불승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동안 박영수 특검은 혁혁한 성과를 내 국민들로부터 많은 신뢰를 받았는데요, 시한 연장이 무산되면서 역사의 한 페이지로 남게 됐습니다. 이제 공은 검찰로 넘어가게 됐습니다. 검찰이 이 사건을 신뢰회복의 기회로 삼아주기를 바랍니다.

cheolhong

장신대 김철홍 교수, 극우활동 활발히 나서Feb 25, 2017 07:21 AM KST

장신대 김철홍 교수의 최근 행보가 활발합니다. 극우매체 기고를 통해 한기총-한교연에 탄핵 반대 운동에 나서줄 것을 고무하는가 하면 자유경제원 강의를 통해선 주사파에 증오의 감정을 드러냈습니다. 한 번은 기자회견을 통해 촛불 정국이 주사파의 음모라는 주장을 펼치기도 했는데, 이 같은 주장이 과연 근거가 있는것이냐는 의문이 일고 있습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동성애는 성(性) 질서의 옳고 그름 문

미국 복음주의 영성가인 유진 피터슨이 동성애에 관한 입장을 번복하면서 논란을 불러일으켰다. 그는 동성애가 옳고 그름의 문제가 아니라고 발언했다가 파장이 일

많이 본 기사

목사가 에쿠스를 타도 괜찮을까요?

교인들의 헌금으로 사례비를 받는 목사가 에쿠스를 타고 다닌다면 어떨까? 이른 바 메가처치에서 시무하는 특정 목회자에게서나 있을 법한 이야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