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Reporter : 지유석

지유석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news/reporter_list.php on line 10

JTBC

JTBC뉴스룸, “종교인과세 위헌소지 있다”Dec 06, 2017 01:03 PM KST

JTBC뉴스룸이 5일 방송을 통해 종교인과세의 맹점을 꼬집었습니다. 종교인과세는 주로 개신교쪽에서 문제를 삼은 쟁점현안인데, JTBC뉴스룸은 명성교회 세습에 이어 이 문제에 대해서도 깊이 있는 분석을 내놓았습니다. 본지 역시 종교인과세의 문제를 지적한 바 있는데, 이대로라면 종교인과세는 차라리 안하느니만 못하다는 결론입니다.

hanshin

재판 넘겨진 한신대 학생 5명, 집유 및 벌금형 받아Dec 05, 2017 03:32 PM KST

한신대 학내갈등은 수습 국면에 들어갔지만 학내갈등의 와중에 재판에 넘겨졌던 다섯 명의 학생들은 법원으로부터 집유 및 벌금형을 선고 받았습니다. 학생측은 항소를 고려하고 있다는 입장을 전해왔습니다.

nccK

예장통합 총회, "명성교회와 노회의 깊은 회개 촉구한다"Dec 05, 2017 07:47 AM KST

명성교회 세습 논란과 관련, 신학생들을 비롯해 세습에 반대했던 이들은 명성교회가 속한 예장통합 총회의 입장 표명을 촉구해 왔습니다. 이에 화답이라도 하듯 최기학 총회장은 3일 대림절 첫째주간을 맞아 낸 목회서신을 통해 관련 입장을 밝혔습니다. 표현이 다소 모호한 면이 있지만, 명성교회를 압박하는 메시지였고 이에 신학생연대는 환영의 뜻을 전해왔습니다.

gogh

유화를 사랑했던 고흐, 유화로 부활하다Dec 04, 2017 03:26 PM KST

최근 빈센트 반 고흐의 죽음을 주제로 한 유화 에니메이션 <러빙 빈센트>가 소리 없이 관객몰이를 하고 있습니다. 이 영화는 특히 고흐 애호가라면 한 눈에 반할 화면으로 가득합니다. 무엇보다 고흐의 예술혼을 유화로 재현해 낸 점은 탁월하다 할 것입니다.

ms

명성교회 세습 논란, 파장 교계 안팎 확산Dec 04, 2017 12:48 AM KST

명성교회 세습 논란이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는 양상입니다. 오히려 시간이 지날수록 교계 안팎으로 확산되는 모양새인데요, 먼저 명성교회 내부에서 자성의 목소리가 나왔습니다. 비록 작은 외침이지만 내부에서 목소리가 나온데 주목합니다. 이어 김삼환 원로목사가 이사장으로 있는 숭실대에서는 이사장 퇴진을 위한 서명운동이 시작됐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reshape

"의도적으로 건강하고 작은 교회를 지향하자"Dec 01, 2017 12:03 PM KST

"이제 교회가 양적성장을 구가하던 시기는 지났다. 교회 스스로 대형화의 유혹에서 벗어나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실천할 적정한 규모를 고민해야 할 때가 무르익었다. '건강한 작은 교회'는 이런 고민에 적절한 대안일 것이다." 이진오 목사의 신간 <재편> 북 리뷰입니다.

kanghosuk

[기고](2) 보수교회 가르침의 모순Dec 01, 2017 07:24 AM KST

잘못을 저지른 목사나 교회를 비판하면, "죄 없는 자가 먼저 돌을 치라, 너는 깨끗하냐, 교회를 허무는 세력이다"며 쉴드치는 목사들이 강단에서는 "회개하라, 용서하라, 거짓말하지 말라"고 설교하는 모순!(이런 설교를 목사 네 자신에게나 하라!) - 강호숙 기독인문학연구원 책임연구원

lawyercha

NCCK, “방통위는 KBS비리 이사 해임하라”Nov 30, 2017 03:40 PM KST

감사원 감사결과 KBS 이사진들이 업무추진비를 동호회 회식비나 유흥주점 경비 등 사적인 용도로 부당하게 사용한 사실이 드러난 가운데 NCCK 언론위원회는 20일 방송통신위원회에 이인호 KBS이사장 및 이사 9명에 대해 해임건의 및 연임제한조치 등을 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jtbc

NCCK, 11월 주목하는 시선에 ‘19살 현장 실습생 죽음’ 선정Nov 30, 2017 03:40 PM KST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언론위원회는 11월의 주목하는 시선에 ‘19살 현장 실습생의 죽음과 노동이 배제된 한국형 민주주의’를 선정했습니다. 지난 19일 제주의 한 작업장에서 현장실습 중 숨진 19세 이민호군의 죽음에 주목한 것인데요, 언론위는 이군의 죽음에 노동이 배제된 민주주의가 근본 원인이라고 진단했습니다.

kanghosuk_02

[기고](1) '인간성 실현'이 '신적'이며 '영적'인 일이다Nov 29, 2017 10:22 PM KST

한국교회가 크고 화려하며 힘과 돈, 권력을 가진 남성들이 좌지우지하는 곳이 돼버린 지금, 기득권 남성들이 하는 짓거리를 보라! '하나님', '십자가'를 들먹이지만, 여성교인을 성추행하고, 종교인과세 반대하고, 학교를 사유화하고, 교회를 세습하고, 학력을 위조하고 부풀려 세계적인 교회의 당회장이 되려고 혈안이 되어 있다. 하지만 99마리를 놔두고 1마리 잃은 양을 찾으러 산울가를 헤매고 다녔으며, "한 영혼이 천하보다 귀하다" 하신 예수 복음의 진수는 "사람 모두는 귀하다"이며, 예수가 말씀하는 구원은 '하나님 형상에로의 회복' 즉, '인간성 회복'인 것이다. - 강호숙 책임연구원

pyo

[뉴스 분석] 보수 개신교계, 종교인과세 저지에 선전했다Nov 29, 2017 07:42 AM KST

정부가 28일 종교인과세의 2018년 시행을 앞두고 종교인소득 과세제도를 보완하겠다며 '소득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내놓았습니다. 그런데 이 개정안을 들여다보니 종교인과세의 시행 취지인 재정 투명성 확보는 요원해 보입니다. 종교인과세 시행에 보수 개신교계가 앞장서 실력행사에 나선 점은 실로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tax_0529

'목회활동비' 과세대상에서 빠진다Nov 28, 2017 08:24 PM KST

기획재정부가 2018년 1월 종교인과세 시행을 앞두고 소득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마련해 입법예고했습니다. 이 개정안에 따르면 목회활동비는 과세 대상에서 제외되고, 세무조사 대상도 한정됩니다. 그간 종교인과세에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던 보수 개신교계로서는 나름 목적을 관철한 셈입니다.

ms

[기자수첩] 악보다 성실해야 악을 이긴다Nov 28, 2017 08:10 AM KST

"명성교회 사태는 김하나 목사 위임 청빙을 물린다고 풀릴 일이 아니다. 세습 철회를 관철시킴과 동시에 명성교회를 공교회로서 바로 세우기 위한 섬세한 전략을 마련해 접근해 나가야 한다. 세습에 반대하는 분들의 간절함을 모르는 바가 아니다. 그러나 간절함만으로는 부족하다. 냉철함이 동시에 요구된다."

pilgrim

'전쟁을 내려놓고 평화를 일구어라' 촛불 기도회 열려Nov 27, 2017 12:17 PM KST

NCCK는 대림절 첫째주간인 12월3일부터 9일까지 매일 오후 6시30분 서울 광화문 북측광장에서 '전쟁을 내려놓고 평화를 일구어라'는 주제로 촛불기도회를 진행합니다.

kimsamhwan

명성교회, 세습 논란 관련 입장 변화는 없었다Nov 26, 2017 11:31 PM KST

명성교회가 교계 안팎에서 세습을 비판하는 목소리가 비등하자 입장문을 냈습니다. 24일 당회원 명의의 입장문을 통해 더 성숙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노회와 총회에 다가가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김하나 목사 위임청빙이 '공동의회 투표에 따른 결과'라는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습니다. 벌써부터 명성교회가 사태의 본질을 간과하고 있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습니다.

오피니언

기고

[기고] 젠더 이데올로기 비판(VI): 자유, 사랑

젠더 이데올로기 추종자들은 자신들의 동성애 정당성을 주장하기 위하여 동성애를 인권과 결부시킨다. 이들은 자신들이 성소수자로서 역사적으로, 사회적으로 박해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