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윤지오 거짓말고백...윤지오 엄마 한국 거짓말 해명

입력 Apr 26, 2019 11:52 AM KST

# 윤지오 거짓말고백 # 윤지오 엄마 한국

mbn
(Photo : ⓒMBN 보도화면 갈무리)
▲윤지오 거짓말고백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고 장자연 사건의 중요한 증인 윤지오가 어머니의 병으로 캐나다로 간다고 밝혔지만 사실은 거짓말을 한 것으로 복수의 소식통을 통해 전해졌다.

윤지오 거짓말고백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고 장자연 사건의 중요한 증인 윤지오가 어머니의 병으로 캐나다로 간다고 밝혔지만 사실은 거짓말을 한 것으로 복수의 소식통을 통해 전해졌다. 윤지오 엄마는 캐나다가 아닌 한국에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4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캐나다로 간 윤지오는 앞서 "엄마가 유방암이셔서 내가 병간호를 하러 갈 것"이라고 전한 바 있다. 그러나 캐나다로 간 윤지오는 "엄마는 한국에 계시다"라며 어머니의 신변을 보호하기 위해 거짓말을 했다고 고백했다.

윤지오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실 심리 치료사라고 방송에 개미 같은 목소리로 잠시 잠깐 말하고 공룡처럼 코를 골던 분은 제가 가장 사랑하고 존경하는 엄마였다"면서 "가족 내력이 유방암이 있고, 엄마는 캐나다 시민권자로 캐나다 의료혜택이 전액 무상이지만 대기인원이 많아 (한국으로 오셨다)"고 설명했다.

윤지오는 그러면서 "엄마 혼자 다니시면 윤지오 엄마인지 모르지만, 병원에서 소문이 나버리면 엄마까지 위험해질 수 있었다"며 "그래서 경호원을 엄마에게 배치해드리고 제 경호 인력을 제외했다"라며 "저는 카드를 안 써서 그동안 문제가 안됐는데, 엄마가 오신 후 엄마의 카드내역을 봤던 건지 엄마에게도 저에게도 협박 전화가 오고 숙소까지 노출되고 몰래 옮긴 날 밖을 나가니 기자분도 계셨다"고 출국 이유를 알렸다.

윤지오는 캐나다 출국 전 만난 기자들에게 "앞으로 인터뷰를 안 하겠다"라는 등 얼굴을 붉히며 출국했던 이유에 대해 "모두가 저를 죄인 취급했고 저는 엄마가 이런 모습을 보시고 마음 아파하실까봐 너무 속상했고 화를 낼 수 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공개적으로 나오고 나선 저뿐만 아니라 주변도 돌보고 챙겨야 하고 나 때문에 피해를 입는 주변 사람들이 많아지니 감당하기가 버겁고 무섭고 미안했다"고 토로했다.

끝으로 "제발 저를 욕하시고 질타하시고 미워하시는 것은 상관없지만 엄마나 제 가족 친구들은 괴롭히지도 협박하지도 욕하지도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윤지오 거짓증언논란의 진실공방의 중심에 위치한 장자연 리스트와 관련해 과거 기독교 여성단체인 기독여민회(당시 회장 김주연, 이하 기여민)는 장자연 리스트 위조 운운하는 설에 대해 강하게 반발하는 성명을 내 주목을 받았었다. 고 장자연 사건 증인 윤지오는 장자연 리스트를 본 적이 있다고 전한 바 있다.

기여민은 당시 발표한 성명에서 "위조 운운하며 또 다시 묻어버려서는 안 된다"고 강조하고 "고 장자연씨에게 성적 착취를 강요하며 인권을 유린한 가해자들을 엄중히 처벌하라"고 밝혔다.

기여민은 "2년 전 소위 장자연 사건이 우리 사회를 강타했을 때, 풍문으로만 들리던 여성 연예인에 대한 성적 착취 구조가 윤곽을 드러냈다"며 "하지만 결국은 피라미 몇 사람 구속하는 것으로 싱겁게 끝났다"고 말했다.

또 '장자연 친필 편지'라며 공개된 문건에 대해 "그의 피맺힌 절규에 그리스도가 화답이라도 한 듯 230쪽에 달하는 그의 친필 편지가 언론을 통해 공개되고 말았다. 어떤 이들이 가담을 했고, 그들의 성적 착취가 어떻게 이루어졌는지 생생한 필체로 다시 살아나고야 말았다"고 말했다.

기여민은 "편지에서 드러나듯, 그의 삶은 그 자체로 '지옥'이었을 것"이라며 안타까움을 표하고, "이 땅의 여성들은 지금 이 순간도 가정폭력과 성폭력, 성매매와 성적착취로 고통 받고 심지어 죽어가기까지 한다. 이것은 기독 여성 또한 예외가 아니다. 그래서 그의 아픔이 너무 생생하다"고 밝혔다.

또 "우리 사회에 만연한 가부장적 위계질서와 권위주의, 비민주성"에서 비롯된 성적 착취가 장자연의 죽음을 가져왔다고 비판했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28)

"성경에 의하면 방언은 말하는 것이지 기도하는 것이 아닙니다. "말한다"(speak)는 것은 다른 사람(들)에게 뜻과 의미가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는 뜻입니다. 그렇기 때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