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전광훈 목사 구속영장 신청에 보수 교계 반발
"반대 목소리와 행동 차단 및 정치적 억압" 우려

입력 Dec 28, 2019 06:23 AM KST
jeon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광화문 집회 현장에서 불법 시위를 주도했다는 혐의로 경찰에 의해 구속영장이 청구된 전광훈 목사..

전광훈 목사에 대한 경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하자 보수 교계 연합기구들이 "그 누구도 국민의 양심의 자유, 표현의 자유, 집회와 시위의 자유를 억압하고 강제할 권한은 없다"며 반발하고 나섰다.

앞서 서울 종로경찰서는 지난 26일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 총괄 대표인 전 목사와 단체 관계자 등 총 3명에 대해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특수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에 당일 전광훈 목사가 대표회장으로 있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이하 한기총)가 "경찰이 중립성이 훼손됐고, 국가 권력기관의 지시에 따른 좌편향적 편파 수사로, 자유민주주의 헌법을 유린한 수사였다"는 내용의 성명서를 26일 발표했다.

한기총은 성명에서 "시민을 보호하고 엄정한 중립을 지켜야 할 경찰이 주사파 정부의 하수인이 되어, 한국교회 해체를 위해 지도부를 구속하려는 것은 명백한 종교탄압"이라며 "우리는 정부와 경찰의 불법에 항거하며 더욱 강력한 반정부 집회를 이어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또 다른 연합기구인 한국교회연합(이하 한교연)은 전광훈 목사의 막말 논란에 대해서는 선을 그으면서도 "공정한 법 집행이라면 누구는 솜방망이가 되고 누구는 철퇴가 되어서는 안 된다"는 내용의 입장을 27일 밝혔다.

한교연은 "경찰의 전 목사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이 전 목사의 이미 드러난 위법성에 대한 공정한 법 집행을 위한 과정이라고 믿고 싶다"면서도 "그러나 만약 이것이 전 목사의 현 정부에 대한 반대 목소리와 행동을 차단하고 정치적으로 억압하려는 목적이라면 향후 더 큰 국민적 저항에 직면하게 되리란 것을 경고하지 않을 수 없다"고 했다.

오피니언

기고

내가 걸어가야 하는 길

"욕심 중 하나가 사람 욕심이 있습니다. 사람에 대한 욕심이 무슨 문제가 될 수 있나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사람에 대한 욕심은 겉보기와는 다르게 다른 동기가 숨..

많이 본 기사

[설교] 말씀은 가까운 곳에 있다

대형 재해가 발생할 때마다 우리는 인간의 한계를 뚜렷하게 자각합니다. 4차 산업혁명이니 A.I니, 5G니 떠들고 있지만 우리 삶은 마치 활화산 위에 집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