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이재명 경기지사, "신천지 예배당 즉시 폐쇄하라"
20일 SNS 통해 신천지 전수조사 방침 알려

입력 Feb 21, 2020 07:40 AM KST
leejaemyung_0221
(Photo : ⓒ경기도청)
▲지난 19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이천 국방어학원 앞 도지사 현장상황실에서 지역사회 확산방지 대응태세 긴급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코로나19와의 전쟁이라며 "신천지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신천지 신자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히 늘고 있다"며 "지역사회 감염확산을 저지하기 위해 신천지 신자들이 활동한 장소를 모조리 파악하고 신속한 방역활동을 전개할 예정"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신천지 교단에 요구한다. 모든 신천지 예배당을 즉시 폐쇄하고 일체의 집회와 봉사활동을 중단함은 물론 경기도내 예배당과 집회, 봉사활동 구역 등을 즉시 도에 신고하라"며 "경기도는 해당 구역을 방역조치하고 더이상 감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활동 중단 여부를 밀착관리하겠다"고 전했다.

또 "대구 집회에 참석한 신천지 교인들도 즉시 해당지역 보건소에 참석 사실을 신고하고 자가격리 등 능동적 대처에 협조해 달라"며 "(도민들의)자발적 참여가 지역사회 감염확산 여부를 좌우할 것"이라고 했다.

끝으로 "주위에 신천지 활동과 관련한 정보가 있으신 분들은 031-120으로 연락 주시기 바란다"며 "지역감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구석구석 꼼꼼한 관리와 대응을 지속하겠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기고

적절한 기회

"최근에 시진핑이 중국 교회를 더욱 핍박했다. 집단으로, 전체로 모이지 못할 만큼 압력을 행사했다. 그런데 뜻밖에도, 교회가 더 작은 단위로밖에 모일 수 없는 상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