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고은아 해명...n번방 사건 소재 영화 캐스팅설에 해명 나서

입력 Jun 24, 2020 06:24 AM KST
ko
(Photo : ⓒ고은아 SNS)
▲n번방 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 '윈도우' 캐스팅설에 대해 고은아가 해명에 나섰다.

n번방 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 '윈도우' 캐스팅설에 대해 고은아가 해명에 나섰다.

고은아는 23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늘 기사를 하나 접했습니다. 제가 보지도 듣지도 못한 작품을 주연으로 준비하고 있다는 기사였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고은아는 이어 "근데 그 기사는 사실이 아닙니다. 저는 아직 영화나 드라마를 할 계획이 없습니다. 나중에 좋은 작품이 있으면 그때 소식 알리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영화 '윈도우' 제작사 마고에프앤엠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활발히 활동하며 대중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고은아와 프로듀스 101 출신 신예 안유미를 캐스팅했다"라고 전했다.

'윈도우'(감독 김태균)는 사회적으로 큰 물의를 일으켰던 N번방 사건, 버닝썬 사건, 미성년자 학교폭력 사건 등을 다루는 작품이다.

오피니언

기고

어떻게 성서가 "사회악의 근원"이 될 수 있나?

"기독교를 전세계에 퍼뜨린 서구의 역사를 신중하게 살펴보면, 교회는 성서를 문자적으로 인용하여 부인할 수 없는 고통, 공포, 피와 죽음의 흔적을 남겼다. 또한 교..

많이 본 기사

오늘부터 교회 소모임 금지 어길 시 벌금 300만원

정부의 강화된 방역조치에 의하면 교회는 10일 저녁 6시부터 정규예배 외의 모든 모임과 행사가 금지된다. 이를 어길 시 교회에 개인에 벌금 300만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