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장신대 임성빈 총장 인준안 부결돼

입력 Sep 22, 2020 07:15 AM KST
limsungbin
(Photo : ⓒ베리타스 DB)
▲임성빈 교수

장로회신학대학교 이사회가 차기 총장으로 선임한 임성빈 현 총장에 대한 인준안이, 21일 예장 통합 제105회 총회에서 투표 결과 1,341표 중 찬성 637표 반대 704표로 부결됐다.

앞서 지난 5월 이 학교 이사회는 임 총장의 연임을 결의했으나, 그 과정에 대한 논란이 일어 총장 초빙 공고를 다시 냈다가 얼마 전 임 총장을 재선출한 바 있다. 하지만 총회 투표 결과 이 인준안이 부결된 것.

반면, 호남신학대학교 최흥진 총장은 1,305표 중 찬성 1,217표 반대 81표로, 한일장신대 최은아 총장은 1,303표 중 찬성 1,235표 반대 68표로 각각 인준됐다.

오피니언

기고

과학이 "하느님의 의미"를 새롭게 발견했다!

참된 인간으로 사람답게 사는 우주적이고 통합적인 삶을 표현하기 위해 하느님이란 말이 필요하다면 현대과학에 근거하여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하느님의 의미..

많이 본 기사

한국 최초의 여성조직신학자 박순경 박사 별세

한국 최초의 여성조직신학자 원초 박순경 박사가 24일 오전 노환으로 별세했습니다. 향년 98세. 박순경 박사(1923-)는 한국 최초의 여성조직신학자로 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