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인간이란 잊혀짐의 사건에 저항하는 존재"
[김경재의 아레오바고 신앙강좌] 제4강 잊음과 잊혀짐

입력 Feb 06, 2021 07:26 PM KST

"가만히 보면은 의식적으로 무의식적으로 내가 잊혀지지 않을려고 몸부림을 치는 존재가 인간입니다...성주괴공(成住壞空) 할 수밖에 없는 인간의 유한한 한계 상황에 대해서 인간은 몸부림 치면서 저항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잊음과 잊혀짐의 사건에 저항하는 인간 실존의 두려움과 불안에 응답하는 김경재 교수의 아레오바고 신앙강좌 제4강입니다.

*강연 영상은 매주 토요일 저녁 9시 업데이트 됩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13):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인간중심주의적 관점이 유지되는 한 신은 인간의 자기 대상화를 통해 인격적인 신으로 나타날 수밖에 없는데 이는 인간과 신의 유사성을 토대로 한 인격주의적 신관..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