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인사동에서 크리스마스를 느껴보세요”

입력 Nov 23, 2009 07:20 AM KST
 
    ▲인사동 성보갤러리에서 신정인 도예전 '소금냄새'가 24일까지 열린다. ⓒ이지수 기자

 
    ▲작품 '손 내밀기' ⓒ이지수 기자

 
    ▲크리스마스 소품들도 전시, 판매되고 있다. ⓒ이지수 기자


인사동 성보갤러리에서 신정인 도예전 ‘소금냄새’가 24일까지 열린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기독교 신앙의 향기가 물씬 풍기는 도예 작품 <손 내밀기>, <내가, 여기 있어요>, <당신과 나의 거리, 37℃> 등을 선보인다. 또 크리스마스 소품들을 전시, 판매한다. 신정인 작가(29)는 기독교적인 서정미가 돋보이는 도예작품으로 대중들에게 다가가고 있는 신진 기독미술가다. 관람 문의)02-730-8478, 성보갤러리

 

오피니언

기고

죽었다 다시 살아나서 영원히 살려는 망상

"문자적으로 성서를 읽고 직역적으로 맹신하는 기독교 신자들은 죽었던 예수가 다시 살아나서 승천했다는 "낡고 무의미한 거짓말"에 속아서 여전히 교회에 열심히 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