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Reporter : 김진한

wcc

WCC 제11차 총회 한국 동행모임 열린다Jun 22, 2021 12:20 PM KST

COVID-19로 인해 연기되었던 세계교회협의회(WCC) 제11차 총회가 "그리스도의 사랑이 세상을 화해와 일치로 이끄신다"는 주제로 2022년 8월 독일 바덴주 칼스루에(Karlsruhe)에서 개최된다. "생명의 하나님, 우리를 정의와 평화로 이끄소서"라는 기도를 주제로 삼았던 WCC 제10차 부산총회(2013년) 이후 9년 만에 개최되는 것이다. 지난 부산총회 이후 한국 에큐메니칼 운동은 유감스럽게도 위축되어 왔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위축 요소 중 하나로 한국교회 에큐메니칼 운동이 신앙공동체 바닥에까지 튼튼한 뿌리를 내리지 못하고 있다는 점도 손꼽힌다. 풀뿌리 신앙운동으로 전개되지 못했다는 것이다.

heupyoungkim

김흡영 교수의 '도의 신학', <기독교사상> 6월호 게재Jun 01, 2021 12:06 PM KST

김흡영 전 강남대 신학과 교수가 자신이 주창한 '도의 신학'을 풀이하는 글을 <기독교사상> 6월호에 게재했습니다. 김 교수는 이 글에서 "앞으로 글로벌 신학은 서구고전신학의 로고스 모형과 해방신학의 프락시스 모형의 이원화라는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탈-서구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kangwondon

마르크스의 물질주의와 기독교 영성 양립 가능?!May 11, 2021 08:34 AM KST

혜암신학연구소(소장 김균진 연세대 명예교수)가 10일 안암동 동연구소 세마나실에서 '마르크스의 물질주의와 기독교 영성'이란 주제로 제2차 세미나를 가졌습니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진보, 보수 신학자들이 마르크스의 사상을 놓고 열린 대화를 이끌었다는 점에서 실로 그 의의가 컸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saeden

소강석 목사, "교권 이기주의 탈피해 연합기관 통합 이뤄야"Apr 16, 2021 07:21 AM KST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 2021 부활절연합예배 대회장)가 "교권 이기주의로부터 탈피해 연합기관의 통합을 이루어 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소 목사는 15일 오후 용신시 소재 새에덴교회에서 열린 '2021 한국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해단식을 겸한 감사예배에서 '한국교회 연합기관, 하나될 수 없을까?(엡 4:1-6)'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이 같이 밝혔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h_03

"초대교회는 부자가 설 자리 없었지만 오늘날에는..."Apr 13, 2021 07:30 AM KST

혜암신학연구소(소장 김균진 박사)가 12일 오후 안암동 동연구소 세미나실에서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정기발표회를 가졌습니다. 스테프를 포함해 최소 인원만 참석한 이번 발표회는 향후 연구소 전용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할 예정인데요. 이번 발표회에서는 무엇보다 주제발표 이상으로 순서를 맡은 발제자 및 논평자들의 열띤 토론이 이어져 깊은 인상을 남겼습니다. 사회를 맡은 김균진 소장은 토론회에서 한국교회가 사회적 신뢰를 잃은 요소 중 하나로 천박한 자본주의에 근거한 물신주의를 꼽으며 이에 대한 대안 모색을 토론자들에게 요청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jungjaehyun

"십자가로 우리의 이기심만 채우려 하지 않았는가?"Apr 05, 2021 08:28 PM KST

지난 성금요일 그리스도의 수난의 상징인 십자가를 '때문에'와 '위하여'라는 익숙한 교리 해석에서 벗어나 '더불어'라는 실천적 접근으로 풀어낸 정재현 교수(연세대 연합신학대학원/종교철학 주임)의 연세대 대학교회 설교가 뒤늦게 주목을 받고 있다.

spinoza

코로나19 팬데믹, 전통적 실재관의 근본적 반성 촉구Feb 25, 2021 06:22 AM KST

생태계 위기라는 말로 압축되는 인류문명사적 도전과 위기의 징후인 코로나19' 세계적 대유행 질병은 인간중심적으로 기획된 그리스도교의 전통적 실재관과 신관에 대한 전면 재검토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김경재 한신대 명예교수는 그 신학적 패러다임의 전환을 초월적 유신론, 자연주의적 범신론으로부터 범재신론으로 나아가야 한다는 비전으로 제시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jung

'모름'의 지혜에 기대어 인생 그리고 신앙을 반추하다Feb 17, 2021 03:25 PM KST

"우리의 인생은 모름과 앎으로 둘러싸여 있다. 모름의 영역이 더 클까? 앎의 영역이 더 클까? 앎과 모름의 생리를 알고 있다면 두말할 나위 없이 모름의 영역이 더 크다는 것을 쉽게 알아차릴 수 있다. 앎과 모름은 평면적 땅따먹기의 관계가 아니라 알면알수록 모름도 늘어가는 이중관계에 놓여있기 때문이다."

hegel

[신간소개] 김균진 연세대 명예교수의 신간 『헤겔의 역사철학』Feb 07, 2021 07:59 PM KST

김균진 연세대 명예교수의 신간 『헤겔의 역사철학』(새물결플러스)이 출간됐습니다. 이 책은 삼위일체론과 메시아니즘의 지평에서 헤겔의 방대한 철학적 체계를 반추하려는 시도입니다. 신간 소식입니다.

kkj

"인간이란 잊혀짐의 사건에 저항하는 존재"Feb 06, 2021 07:26 PM KST

"가만히 보면은 의식적으로 무의식적으로 내가 잊혀지지 않을려고 몸부림을 치는 존재가 인간입니다...성주괴공(成住壞空) 할 수밖에 없는 인간의 유한한 한계 상황에 대해서 인간은 몸부림 치면서 저항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kkk

홀로 있음과 브니엘의 체험Jan 30, 2021 05:14 PM KST

새로운 시대 신앙 유형의 변화가 필요하다는 김경재 교수의 아레오바고 신앙강좌 제3강입니다. 일본의 군국주의 침략과 수탈 등 압제로부터의 해방과 자유라는 얼을 향한 1세대 기독교인들의 신앙 유형은 이스라엘 백성의 출애굽 사건으로 투영되었습니다. 김 교수는 해방 이후 다음 세대 기독교인들의 신앙 유형이 정립이 되지 않았다는 점을 들어 방향성을 상실했다고 짚었습니다. 김 교수가 말하는 새 시대 새로운 신앙 유형은 무엇일까요?

kkj

코로나19 이후 기독교...생명경시에서 생명외경으로Jan 17, 2021 12:52 PM KST

코로나19 이후 기독교는 생명경시로부터 생명외경으로 나아가야 할 숙제를 안게 되었습니다. 김경재 교수의 아레바오고 신앙강좌 3부에서는 신앙인들이 회복해야 할 "생명외경"에 대해 논하고 있습니다. '생명외경'을 온몸으로 실천한 20세기 성자이면서 신학자였던 슈바이처 이야기도 담고 있습니다.

kkj

"진화론 수용이 신앙을 부정하는 거라고요? 아닙니다!"Jan 09, 2021 07:32 PM KST

"어느 분이 인터넷에 제가 진화론을 받아들이는 이단이라며 걱정하시며 욕을 하시는 분을 봤어요. 진화론을 받아들이면 신앙을 부정하는 것이라고 생각하시는 모양인데..."

kkj

뉴노멀 시대 교회에 필요한 영성은 "단순성"Jan 02, 2021 06:59 AM KST

본지에서는 2021년 신축년을 맞아 신년기획으로 문화신학자 한신대 김경재 명예교수의 '아레오바고 신앙강좌'를 마련했습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표류하고 있는 교회 현실 앞에서 새로운 정상(new normal)에 맞갖은 신앙 생활에 대한 석학의 통찰을 오롯이 담아냈습니다. 코로나19라는 미증유 재난 속에서 한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신앙인들의 발걸음을 비추는 작은 등불 같은 강좌입니다.- 편집자주

ytn

[이슈콕콕] 대북전단금지법 논란에 부쳐Dec 22, 2020 11:52 PM KST

대북전단금지법 통과 논란이 한창입니다. 진보 개신교 측은 집단의 안전을, 보수 개신교 측은 개인의 자유를 주장하며 대북전단금지법에 각각 찬성과 반대 입장을 표하며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양상인데요. 대북전단 살포 행위를 개인의 표현의 자유이자 북한 인권 개선 행위로 보는 보수 개신교, 같은 행위를 "반통일적, 반평화"라며 안보를 위협하는 일탈로 바라보는 진보 개신교. 개인의 표현의 자유와 집단의 안전 사이에서 개신교는 여전히 갑론을박 중입니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28)

"성경에 의하면 방언은 말하는 것이지 기도하는 것이 아닙니다. "말한다"(speak)는 것은 다른 사람(들)에게 뜻과 의미가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는 뜻입니다. 그렇기 때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