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 역사의 뒤안길로

입력 Dec 31, 2018 08:32 AM KST
daehan
(Photo : ⓒ사진= 베리타스 DB)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이 폐점한다.

종로5가에 자리잡은 대표적인 기독교 서점인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다. 서점 측은 31일부터 영업을 중단할 것이라는 공고문을 붙였다.

서점 측은 기독교회관 1층을 사용했다가 지난 2014년 12월 지하로 자리를 이전했었으나 임대료 및 인건비를 충당하기에 판매실적 등 수익이 역부족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서점 측은 31일 오늘까지 진열된 서적들을 할인 판매한다.

대한기독교서회는 올해 128년 된 출판사로 한국 개신교 출판문화 시장을 이끌어왔다.

오피니언

칼럼

[김기석 칼럼] 당당함과 숭고함으로 걷는 길

"예수는 자신을 어떻게 이해했을까? 우리는 그분을 '하나님의 아들'이라고 고백하지만 예수는 자신을 '인자'라 칭했다. 묵시문학적인 전통 속에서의 '인자'는 메시야

많이 본 기사

[기고] 한국교회가 세상의 썩은 물이 될까 염려스럽다

"황교안 대표! 천사와 악한 자를 구분하면서 자신을 천사라고 말하는 자를 성경은 '광명한 천사'로 가장한다고 한 말씀을 새겨들어야 할 것이다. 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