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 역사의 뒤안길로

입력 Dec 31, 2018 08:32 AM KST
daehan
(Photo : ⓒ사진= 베리타스 DB)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이 폐점한다.

종로5가에 자리잡은 대표적인 기독교 서점인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다. 서점 측은 31일부터 영업을 중단할 것이라는 공고문을 붙였다.

서점 측은 기독교회관 1층을 사용했다가 지난 2014년 12월 지하로 자리를 이전했었으나 임대료 및 인건비를 충당하기에 판매실적 등 수익이 역부족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서점 측은 31일 오늘까지 진열된 서적들을 할인 판매한다.

대한기독교서회는 올해 128년 된 출판사로 한국 개신교 출판문화 시장을 이끌어왔다.

오피니언

기고

아버지 무덤을 뒤로하고 남쪽으로

"두만강이 꽝꽝 얼어붙었을 때 그 얼음을 지치면서 조무래기 네 딸을 데리고 어머니는 강을 건너고 산을 넘어 남으로 남으로 내려 오셨다. 남하해 오는 과정의 고초는..

많이 본 기사

홍정길 목사, 전광훈 목사 도움 요청 뿌리친 이유는?

홍정길 목사(남서울은혜교회 원로)가 반공 정치 세력화를 꾀하고 있는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의 도움 요청을 뿌리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