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그리스도인이 된다는 것

christian

"그리스도인이 된다는 것은 현실 속에 살지만, 현실을 변혁하는 영적 상상력과 내적 추동력에 사로잡혀 살아가는 것이다. 희망이 없어 보이는 자리에 살지만, 희망을 놓을 수 없게 만드는 무언가에 사로잡혀 희망

"신천지 명단 공개 꺼리는 이유는..."

woojonghak

천문학자 우종학 교수(서울대)가 '신천지의 심각성'이라는 제목으로 26일 자신의 SNS에 글을 써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우 교수는 그동안 과학과 신학의 대립을 해소하고 그 관계를 회복시키는 데 기여해 왔는데요.

진중권, "중국봉쇄" 선동 비판..."신천지 언급 왜 안하나"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중국봉쇄"를 주장을 이어가고 있는 미래통합당을 향해 "도울 생각이 없다면 최소한 방해는 하지 말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진 전 교수는 26일 오후 자신의 페

청송 교도관, 신천지 교인 신분 숨겼다가 들통

26일 청송군에 따르면 경북 청송군 경북북부 제2교도소 교도관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 교도관은 신천지 교인 신분을 숨기고 정상근무를 했던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코로나19 여파, 예배·전례 행사 잇달아 취소

코로나19가 종교 단체를 중심으로 확산되면서 심각한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대형교회는 물론 교계 연합체까지 예정했던 행사를 잇달아 취소하고 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명성교회 슈퍼전파 우려

명성교회 소속 부목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명성교회는 수만명의 신자가 출석하는 국내 초대형교회다. 특히 부목사는 코로나 확진지 슈퍼전파지 중 하나로 손꼽히는 청도대남병원

명성교회 부목사와 성도들, 청도대남병원 방문 파장

[기자수첩] 사법부, 전광훈 목사 준동에 제동걸다

코로나19 확산과 서울시의 집회금지에도 아랑곳 없이 도심 집회를 이어나갔던 전광훈 목사에게 사법부가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이번 전 목사 구속이 갖는 의미를 되짚어 봅니다.

신천지와의 인연

"제가 언젠가 '신천지야 오라 변론하자'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지요. 기억하실 분들이 계실 겁니다. 사실, 저는 그때까지 약간 낭만적인 입장이었어요. "신천지라고 해봐야 뭐 그렇게 특별한 것 있겠나. 진짜로

<기생충>에 이제는 기독교인들이 답할 때(2)

"계층 간 문제를 폭로하는 영화나 저항과 반란을 다룬 영화들은 무수히 많지만, <기생충>이 특별한 이유는 그런 사회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행동과 심리를 치밀하게 묘사한다는 데 있다. 영화 <기생충>의 대사 가운

<기생충>의 질문에 이제는 기독교인들이 답할 때

돈.일.교회

[설교] 지혜롭게 섬기는 지도자

"지금 코로나 19 사태에서도 여전히 집회를 강행하는 전광훈 같은 사람이나, 방역당국의 권고를 무시하고 검사를 거부하는 사람들의 행태는 무지함을 믿음으로 착각하는 것입니다. 한편, 이럴 때일수록 혐오반응

참 신앙과 미신

"참된 신앙은 신자로 하여금 하나님을 경외하고 이웃을 향해 깊은 동정을 품게 만드는 것으로 인격적인 것이다. 간혹 이런 신앙을 미신과 결부시키는 이들이 있다. 미신이란 곧 믿기 어려운 신앙을 이르는 것이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기자수첩] 사법부, 전광훈 목사 준동에 제동걸다

코로나19 확산과 서울시의 집회금지에도 아랑곳 없이 도심 집회를 이어나갔던 전광훈 목사에게 사법부가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이번 전 목사 구속이 갖는 의미를..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