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미나리> 윤여정에게 2030 젊은세대가 열광하는 이유

yoon

시니어는 물론이고 2030 젊은세대들까지 원로배우 윤여정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윤여정에 젊은 사람들 마저도 열광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작가 이정일 목사는 최근 영화 <미나리>의 주연 배우로 오스카상까지 거

종교의 한계 넘어 무신론적 인간학 살아내야 한다

earth

2차 세계대전 중, 디트리히 본회퍼 목사는 자신의 독일교회가 히틀러의 나치정부의 비인간적인 만행에 침묵을 지키고 있는 것에 반대하여 기독교를 종교로부터 분리할 것을 촉구했으며, "종교 없는 기독교"가 절

[어린이주일설교] 믿음을 살피라

"이해를 동반한 믿음(belief), 오랜 사귐에서 비롯된 감정적 신뢰(trust), 알고 신뢰하기에 행하는 헌신(act, commitment), 그럼에도 여전히 모름을 간직하며 겸손하게 맞이하는 신비(mystery). 이 네 가지를 간직한 신앙이야

한국말하는 외국인들

1974년도 일본 동경대학에 가서 얼마를 지냈습니다. 그 때 일본 학회에 참석할 수 있는 기회가 있었는데, 많은 외국인 학자들이 유창한 일본 말로 발표하거나 토의에 참여하는 것을 보고 놀란 적이 있습니다. 후에

방역 당국 협조 당부에도 교회 코로나19 집단확진

또 다시 교회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했습니다. 충남 아산에 있는 A 교회인데요, 이미 방역 당국은 교회 발 집단감염을 경고한 바 있었습니다. 인근 주민들은 불안한 기색이 역력했습니다.

분당우리교회 이찬수 목사, "이재명 지사, 우리교회 장로 아냐"

분당우리교회 이찬수 목사가 좌파 교회, 좌파 목사라는 이념공세에 침묵을 깨고 특유의 직설화법을 통해 정면 돌파를 하고 나섰다. 최근까지 이 교회를 둘러싸고 몇몇 극단적 성향의 유튜버들은 좌파 교회라고

팬데믹 위기에 500년전 루터의 처방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가 29일 오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 뉴노멀과 새로운 교회'라는 주제로 에큐메니칼 선교포럼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이지성 교수(루터대 디아코니

한교총도 정진석 추기경 선종 애도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이홍정 목사)에 이어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소강석·이철·장종현, 한교총)도 '정진석 추기경님의 선종을 애도합니다'라는 제목으로 28일 성명서를 발표했다.

NCCK, ‘소통’으로 새로운 100년 맞는다

한국 최초의 에큐메니칼 협의체인 NCCK가 오는 2024년 설립 100주년을 맞이합니다. NCCK는 이에 발맞춰 100주년 기념사업 기획안을 내놓았는데, 기념사업의 주제는 '소통'이라 요약할 수 있을 것입니다. 관련 소식입니

돈.일.교회

NCCK, 고 정진석 추기경에 애도문 발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총무 이홍정 목사)가 선종한 故 정진석 추기경에 대한 애도문을 28일 발표했습니다. NCCK는 성명에서 "'행복이 하나님의 뜻'이라는 추기경의 마지막 인사를 가슴에 새길 것"이라고 밝혔

몽골기독교총연합선교회-(사)유엔참전국문화교류연맹 업무협약

한국선교의 바른 방향을 이끌며, 몽골복음화를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몽골기독교총연합선교회(법인회장 김동근 장로)와 한국전쟁 당시 유엔군으로 참전하고 한국을 지원한 우방국가와 더욱 긴밀한 유대증

오피니언

기고

[특별기고] 종교인 냄새와 '그리스도의 향기'(고후2:15)

"윤여정씨의 오스카상 수상을 계기로 세인의 화제가 된 그분의 영화배우로서 일생여정을 접하면서 필자는 새삼스럽게 "인생이란 한편의 알 수 없는 드라마, 인간은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