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조정석, 조승우...찬양 동영상으로 교회오빠 등극

입력 Jan 31, 2017 08:23 AM KST

#조정석 조승우 #찬양 동영상 #교회오빠

jojungsuk
(Photo : ⓒ페이스북 해당 동영상 갈무리)
▲연기파 배우 조정석, 조승우가 '주 우리 아버지' 찬양 케미를 선보이며 교회 오빠로 등극했다. 두 남자 배우의 찬양과 춤이 어우러진 해당 찬양 영상에 많은 팬들이 환호하고 있는 모습이다.

연기파 배우 조정석, 조승우가 '주 우리 아버지' 찬양 케미를 선보이며 교회 오빠로 등극했다. 두 남자 배우의 찬양과 춤이 어우러진 해당 찬양 영상에 많은 팬들이 환호하고 있는 모습이다.

한 페이스북 사용자가 게재한 배우 조정석과 조승우의 "주 우리 아버지" 찬양 동영상에서는 조정석이 앉아서 기타를 치고, 옆에 서 있는 조승우가 함께 찬양을 따라 부르며 춤을 추는 등 시종일관 즐거운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특히 흥에 겨웠는지 조정석은 찬양 동영상 말미에 "한 번 더해요!"를 외쳤지만 이어지는 엥콜 영상은 화면에 담기지 못했다. 아쉬움을 더한 이 영상에 현재 5,316명이 좋아요를, 2000여 명이 공유를 했다. 해당 영상 조회수는 17만회를 기록 중이다.

조정석, 조승우의 찬양 영상 게시물의 반응도 폭발적이다. 두 남자 배우의 찬양이 여심을 흔들었다. "수련회 생각난다" "짱 멋있다" "왜 어째서 이런 교회오빠 없어?" "나 기독교 할래" "조정석 조승우가 이 노래를 부르다니..너무 좋은데" "아 진짜 잘생겼는데 노래도 잘하고 기타도 잘치네" "은근 기독교인 많음"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23)

"만일 누구든지 자기를 선지자나 혹은 신령한 자로 생각하거든"이라는 표현에서는, 당시 고린도교회에서 스스로 선지자임을 자처하면서 예언을 하거나 특별한 은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