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한신대 총학 부총회장, 4자협의회 앞두고 단식 농성

입력 Jun 09, 2018 12:40 PM KST
hanshin_0609
(Photo : ⓒ한신대 총학생회 페이스북 페이지)
▲한신대학교 총학생회 부총학생회장 정동헌군이 한신대 연규홍 총장 신임평가 결의 호소를 위해 단식 농성에 들어갔다. 한신대 총학생회는 8일 단식 2일째에 들어간 정군의 단식 농성 상황을 총학생회 공식 SNS 계정을 통해 공개했다.
hanshin_0610
(Photo : ⓒ한신대 총학생회 페이스북 페이지)
▲정동헌군은 "당신이 날려버린 민주주의" "학생들이 잡겠습니다"라는 문귀가 적힌 플랭카드 등으로 둘러싸인 천막에서 학생 동지들의 응원을 받으며 담담히 단식 농성을 이어가고 있는 모습이다.

한신대학교 총학생회 부총학생회장 정동헌군이 한신대 연규홍 총장 신임평가 결의 호소를 위해 단식 농성에 들어갔다. 한신대 총학생회는 8일 단식 2일째에 들어간 정군의 단식 농성 상황을 총학생회 공식 SNS 계정을 통해 공개했다.

총학생회가 공개한 사진 속에는 천막을 쳐놓고 단식 농성을 벌이는 정군을 위시한 학생회 관계자들의 모습이 담겼다. 플랭카드도 눈에 띄었다. 정군은 "당신이 날려버린 민주주의" "학생들이 잡겠습니다"라는 문귀가 적힌 플랭카드 등으로 둘러싸인 천막에서 학생 동지들의 응원을 받으며 담담히 단식 농성을 이어가고 있는 모습이다. 앞서 정군은 지난 7일부터 단식 농성에 돌입했다.

현재 단식 농성을 벌이고 있는 정군과 함께 총학생회 측은 오는 12일 예정된 4자협의회에서 연규홍 총장 신임평가 결의를 이끌어 내겠다는 각오다. 앞서 총학생회 측은 몇몇 언론들이 제기한 연규홍 총장 금품수수 의혹 등 관련 비리 녹취록 등을 입수하고, 학내 사태를 유발시킨 연 총장에 사퇴 촉구를 해왔다.

총학생회 측은 지난 3일 낸 성명에서 연규홍 총장 자진 사퇴 촉구와 더불어 △비리에 연루된 이사들은 자진 사퇴하라 △민주적인 총장선출을 보장하라 등도 요구했다. 총학생회 측은 5일 오후에는 장공관 앞에서 '뇌물선거 원천무효 비리총장 퇴진하라'는 긴급집회를 열기도 했다.

오피니언

연재

사도 바울과 누가는 두 가지 종류의 방언을 말하고 있는가?(Ⅳ)

"인천 근교에 위치한 독립교회인 사랑침례교회(Charity Baptist Church)를 담임하는 정동수 목사는, KJV 영어성경을 한글로 번역하여 한글성경을 출판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신천지 김남희 "신천지 이만희 실체 폭로"

신천지 2인자로 불렸던 김남희씨의 신천지 실체 폭로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이만희와 사실혼 관계에 있던 김남희씨는 한 때 신천지 후계 구도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