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죽재 서남동 탄생 100주년 기념 전시회 및 학술대회 개최
신촌 연세대학에서, 전시회 9월 4일까지, 학술 심포지움은 9월 10일

입력 Aug 29, 2018 08:26 AM KST
seonamdong
(Photo : ⓒ웹포스터)
▲서남동목사 탄생 100주년 기념 '영성과 민중예술' 전시회 포스터

죽재 서남동 목사 탄생 100주년을 기념하는 미술 전시회와 학술대회가 신촌 연세대학교에서 개최된다.

<영성과 민중미술> 주제로 열리는 전시회는 8월 27일 시작하였고, 9월 4일까지 연세대 백주년기념관 1층 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신학과 미술 두 이야기를 합류를 시도한 100여 점의 작품들이 전시되며, 김봉준, 박은태, 이윤엽, 임의진, 최병수 작가가 참여하였다.

죽재 서남동 목사 탄생 100주년 기념 학술 심포지움은 9월 10일 오후 3시 연세대 원두우신학관 예배실에서 열린다. 총 3개의 강연으로 진행되는데, 첫 강연은 권진관 박사(전 성공회대 교수)가 "이야기와 주체" 주제로, 둘째 강연은 Volker Kuster(마인츠 대 교수)가 "이야기와 방법을"을 주제로, 셋째 강연은 손호현 박사(연세대 교수)가 "민중과 예술"을 주제로 강연한다. 이 심포지움에서 본지 회장인 서광선 박사(이화여대 명예교수)가 인사말을 전한다.

전시회는 서남동목사탄생100주년기념사업회와 NCCK가 주최하였고, 학술심포지엄은 연세대학교와 서남동목사탄생 100주년기업사업회가 주최하였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23)

"만일 누구든지 자기를 선지자나 혹은 신령한 자로 생각하거든"이라는 표현에서는, 당시 고린도교회에서 스스로 선지자임을 자처하면서 예언을 하거나 특별한 은사..

많이 본 기사

[카드묵상] 사순절에 필히 묵상해야 할 성경구절 7개

매년 전 세계의 다양한 전통을 따르는 기독교인들이 사순절을 지킵니다. 사순절은 재의 수요일부터 부활절까지이며 40일과 주일까지 포함한 기간 동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