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왕성교회 확진자 쏟아지자 인근 큰은혜교회 온라인 예배 연장

입력 Jul 06, 2020 07:02 AM KST
gratia
(Photo : ⓒ큰은혜교회 홈페이지 갈무리)
▲서울 관악구 소재 큰은혜교회는 맥추감사절인 7월 5일 주일예배도 온라인으로 드렸다.

서울 관악구 소재 큰은혜교회는 맥추감사절인 7월 5일 주일예배도 온라인으로 드렸다. 지난 주에 이어 이날도 온라인 예배를 드린 것은 인근 왕성교회(담임 길요나 목사)에서 무더기로 확진자가 나오면서 지역사회 감염 우려가 높아진 데 따른 조치였다.

교회 측은 "성도님들의 건강과 평안을 최우선적으로 지켜드리고, 지역 사회에 대한 교회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가슴 아프지만 온라인 예배를 한 주간 더 연장해 드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교회 측은 "성도님들께서는 가정에서 드리는 주일예배에 최선을 다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성도님의 가정과 자녀, 지역 사회의 모든 이웃 위에, 하나님의 긍휼과 보호하심이 함께하시길 간절히 기도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큰은혜교회는 관악구·동작구·금천구 주민들의 긴급한 필요를 위한 긴급구호뱅크를 설립하는 등 코로나19 사태 이후 지역사회를 돌보는 일에 힘쓰고 있다. 큰은혜교회는 오는 7월 10일까지 각종 모임을 온라인 예배로 진행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10)

"고린도라는 도시는 극심한 사치와 성적인 일탈과 부도덕과 방탕으로 매우 오염되어 있었습니다. 그래서 코린티아조마이(corintiazomai)라는 말이 생겼는데, "사치스럽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