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대구사랑의교회 코로나19 확진자 다수 발생

입력 Aug 29, 2020 09:11 PM KST
daegu
(Photo : ⓒ대구시)
▲대구시 동구 효동로에 위치한 대구사랑의교회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다고 부산일보가 29일 보도했다.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발생했다.

대구시 동구 효동로에 위치한 대구사랑의교회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했다고 부산일보가 29일 보도했다.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진자 5명이 발생했다.

앞서 대구시는 긴급 재난 문자를 통해 "대구사랑의교회에서 확진자 다수가 발생했다"며 "해당 교회 교인의 접촉자와 27일부터 동촌숯불가든(동구 효목동)에 방문한 사람 중 유증상자는 즉시 진단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했다.

동구청 역시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생활 방역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며 "각종 모임이나 집회, 행사는 참석을 자제하거나 비대면으로 하고 불필요한 외출은 삼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대구사랑의교회로부터 97명의 교인 명단을 확보한 대구시는 이들을 대상으로 전수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방역당국은 해당 교회 일부 교인이 지난 15일 서울 광화문 집회에 참석한 것으로 보고 있다.

오피니언

기고

기독교 폭력을 없애려면

"한국 기독교인들의 95퍼센트 이상이 근본주의 기독교인들로서 기독교만 진리를 독점하고 있다고 믿고 이웃 종교에 대해서는 알아볼 필요도 대화할 필요도 없다고 보..

많이 본 기사

횡령 혐의 징역형 받은 서울기독대 직원 A 씨, 항소 기각돼

교비 횡령 혐의로 징역 8월을 선고 받고 법정 구속된 서울기독대 교직원 A 씨의 항소가 기각됐습니다. A 씨 측은 채무변제를 위해 석방해 달라고 호소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