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나꼼수 김용민 코로나 확진 판정
26일 "완치까지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 밝혀

입력 Dec 27, 2020 08:20 AM KST
youngmin
(Photo : ⓒ김용민 페이스북 갈무리)
▲'목사아들돼지' 김용민씨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사평론가 김씨는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코로나 확진 판정 소식을 전했다.

'목사아들돼지' 나꼼수 김용민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사평론가 김씨는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코로나 확진 판정 소식을 전했다.

김씨는 "제가 오늘 아침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최근 방문한 곳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는 소식을 접하고 곧바로 동네 보건소에 가 검진받고 자가격리했는데 확진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완치까지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며 "여러모로 심려끼쳐 죄송하고, 특히 저와 협업하셨다가 검진·자가격리를 하심으로써 불편을 입으신 분들께 깊이 송구하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그는 치료에 만전을 기하고자 활동 재개 시점까지 SNS를 삼가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저는 더이상 나꼼수 멤버가 아닙니다'라는 영상을 올리며 나꼼수 4인방 중 1인으로 불리는 것을 거부한다고 밝혔다. 팟캐스트 '나는 꼼수다' 탈퇴를 선언한 것이다. 김씨는 나꼼수 멤버로 주진우 기자,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 정봉주 전 국회의원 등과 함께 활동한 바 있다.

김씨의 탈퇴 배경으로는 검찰개혁을 두고 주진우 기자와의 관계가 틀어진 것 때문으로 보인다. 김씨는 영상을 통해 "제가 던진 질문을 넘어 자신을 믿고 지지한 상당수 시민의 질문에 대해 주진우 기자가 성실한 답변을 하지 않는 한, 또 뭉치는 한, 저는 나꼼수 멤버가 아니"라고 했다.

오피니언

기고

"무신론자"라는 말에 왜 기독교인들은 불안과 공포와 분노를 감추지 못하는가?

"성서는 과학 교과서가 아니다. 예수와 성서 저자들은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 같은 생각을 상상조차도 못했다. 식물이나 동물 및 인간의 생명에 대한 고대의 지식..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