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가수 영탁, 의료진 방호복 및 취약계층 위해 1억 기부

입력 Mar 04, 2021 12:21 PM KST
tak
(Photo : ⓒ덕킹 제공)
▲K-POP 팬덤 플랫폼 덕킹과 굿네이버스가 가수 영탁의 이름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 활동을 벌였다.

K-POP 팬덤 플랫폼 덕킹과 굿네이버스가 가수 영탁의 이름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 활동을 벌였다. 가수 영탁의 이름으로 기부된 1억원은 의료진에 방호 용품 지원 및 코로나 취약계층에 생필품을 지원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이번 기부는 덕킹의 2020년 'KING OF KINGS 1억 쏜다' 이벤트를 통해 누적 투표 수 1위(총 271,580,380표)를 차지한 가수 영탁의 이름으로 마련됐다. 1억원 중 5천만원을 코로나19 의료진 및 코로나 취약 계층에 우선 기부하게 되었다. 덕킹에 따르면 더욱 다양한 대상을 지원하기 위해 기부처와의 협의를 통해 오는 3월 중 5천만원이 추가 기부될 예정이다. 덕킹은 앞으로도 꾸준히 팬덤 활동을 지원하고 건강한 팬 문화를 조성하는 데 힘쓰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가수 영탁은 "팬분들의 사랑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써주시는 의료진분들과 코로나 취약계층에 직접적인 지원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굿네이버스는 1991년 초대사무총장인 이일하 목사를 비롯한 8명의 창립 멤버와 함께 '한국이웃사랑회'로 시작됐다.

오피니언

기고

죽었다 다시 살아나서 영원히 살려는 망상

"문자적으로 성서를 읽고 직역적으로 맹신하는 기독교 신자들은 죽었던 예수가 다시 살아나서 승천했다는 "낡고 무의미한 거짓말"에 속아서 여전히 교회에 열심히 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