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월드비전, 코로나 확진 및 사망자 급증 인도 긴급구호 나서

입력 May 03, 2021 07:25 AM KST
world
(Photo : ©월드비전)
▲치료 공간이 부족해 기차를 치료 병상으로 활용한 모습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이 전국에 걸쳐 코로나19 확진자 수와 사망자 수가 급증하고 있는 인도를 위해 700만 달러(약 78억 원) 규모의 긴급구호사업을 펼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국제월드비전은 재난 최고 대응 단계인 '카테고리3'를 선포하고 긴급구호를 실시할 계획이다. 한국월드비전은 초기 긴급구호 자금으로 20만 달러(약 2억2천만 원)를 우선 지원하며, 총 50만 달러(약 5억6천만 원)를 지원할 계획이다.

긴급구호활동은 우선 무너진 의료 시스템을 강화하는 데 집중한다. 93개 의료기관에 산소통을 지원하며 추후 최대 150개 시설로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병상, 임시 치료 텐트, 임시 공간 등을 지원하고 인도 정부가 의료기관에 코로나19 치료센터를 설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기고

[특별기고] 종교인 냄새와 '그리스도의 향기'(고후2:15)

"윤여정씨의 오스카상 수상을 계기로 세인의 화제가 된 그분의 영화배우로서 일생여정을 접하면서 필자는 새삼스럽게 "인생이란 한편의 알 수 없는 드라마, 인간은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