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코로나 이후 교회 건물 중심 신앙 과감히 포기해야"
생명사랑교회 한문덕 목사 직격 인터뷰

입력 Aug 02, 2022 03:56 PM KST
hanmoonduk
(Photo : ⓒ사진=김진한 기자)
▲생명사랑교회 한문덕 목사

포스트 코로나 시대 청년 선교 전략 그리고 성도들의 신앙생활 등 교단의 주요 선교정책 세미나 주강사로 활약한 한문덕 목사(생명사랑교회)를 만났다.

인터뷰 중 한 목사는 코로나 이전과 이후를 비교하며 "인간 중심 문명에서 피조 세계 전체의 공생으로 또 교회 건물 중심의 신앙에서 교회 밖 생활신앙으로 전환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 목사는 특히 "코로나는 주일성수 지키고 헌금하는 것으로 신앙인으로서 책임과 의무를 다한 것이라고 생각하는 선데이 크리스천으로서의 삶을 포기할 것을 요구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문덕 목사는 한국기독교장로회 소속 생명사랑교회 담임이자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종교간대화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이며 연세대 연합신학대학원에서 강의도 병행하고 있다. 다음은 한 목사와의 인터뷰 영상이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14):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인격성 자체가 문제가 아니라 인격주의가 문제다. 신을 지나치게 인격적으로 환원시킨 인격주의적 신관은 의인화의 산물이라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도덕이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