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신앙과직제협의회,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 아카데미 4기 수강생 모집
4월 5일 - 6월 7일 매주 목요일 오후 7시부터 이화대학교회 소예배실에서

입력 Mar 06, 2018 03:21 PM KST
그리스도인 일치
(Photo :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 )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는 2018년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아카데미> 제4기 강좌를 4월 5일부터 6월 7일까지 진행한다.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는 2018년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아카데미> 제4기 수강생을 모집한다. 개강은 4월 5일이며 6월 7일 종강한다. 매주 목요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이화여자대학교 대학교회 소예배실에서 강의가 진행되며 총 10강으로 구성된다.

강의 주제는 그리스도교 역사와 교리, 그리스도인의 삶과 윤리 등이며, 강사는 천주교회, 정교회, 개신교회의 성직자와 평신도 신학자, 그리고 수도자로 구성돼 있다.

아카데미 관계자는 이번 강좌에 대해 다음과 같이 기대를 비쳤다: "2018년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아카데미(4기)를 통해 다양한 모습이 '틀림'이 아닌 '다름'임을 배우고 알아가는 과정, 더불어 다양성의 아름다움을 배울 수 있기를 바란다. 이러한 배움이 곧 '좋은 그리스도인은 좋은 시민'이라는 삶의 모습으로 열매 맺기를 기대한다."

참고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기 과정 동안 모두 120여 명이 기본과정을 수료했고, 2017년 하반기에는 기본과정 수료생을 대상으로 한 심화과정이 진행됐다. 심화과정은 현장 중심의 강좌이며 수강생의 희망에 따라 해외 현장탐방으로 진행한다. 2017년에는 일본의 그리스도교 역사를 탐방했다.

아래는 4기 강좌의 상세 내역이다.

2018년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아카데미(4기)

-일시: 2018년 4월 5일(개강)~ 6월 7일(종강) 매주 목요일 오후 7시-9시(총10강)

-장소: 이화여자대학교 대학교회 소예배실

-수강비: 10만원 (*신한은행 100-030-560179 한국기독교연합사업유지재단)

-대상: 평신도 50여명(선착순, 수도자, 신학생, 목회자 가능)

-수강신청: 2018년 3월 30일까지 신청서 제출(*신청서, 링크 참조)

(http://kncc.or.kr/sub02/sub02.php?ptype=view&idx=19129&page=1&code=board_02_2)

-문의: 한국신앙과직제 02-743-4471

-접수: revival2213@hanmail.net, 팩스 02-744-6189

제4기 한국 그리스도인 일치아카데미(기본과정)

강의 주제와 내용

1강 4월 5일: (개강)오리엔테이션, "나는 왜 그리스도인인가?" 박태식 신부(성공회대), 송용민 신부(인천가톨릭대)

<그리스도교 역사에 대한 이야기>

2강 4월 12일: "그리스도교 전통의 형성과 전개 과정Ⅰ: 정교회와 천주교회," 임종훈 신부(한국정교회), 장동훈 신부(인천가톨릭대)

3강 4월 19일: "그리스도교 전통의 형성과 전개 과정Ⅱ: 개신교회," 양현혜 목사(이화여대)

4강 4월 26일: "다양한 교회인가, 하나인 교회인가?: 교회일치운동," 안교성 목사(장신대), 손정명 수녀(하상신학원)

<그리스도교 교리에 대한 이야기>

5강 5월 3일: "나는 어떻게 구원 받는가?: '구원'에 대한 상호 이해," 박준양 신부(가톨릭대), 전철 목사(한신대)

6강 5월 10일: "성경만으로, 성례만으로?: 말씀과 성례(성사)에 대한 상호 이해," 송용민 신부(인천가톨릭대), 조기연 목사(서울신대)

7강 5월 17일: "누가 교회인가?": 교회의 직무와 직제에 대한 상호 이해," 신정훈 신부(가톨릭대), 이찬석 목사(협성대)

<창조세계 안에서 모든 생명의 일치>

8강 5월 24일: "오늘의 생태 위기 속의 그리스도인," 장윤재 목사(이화여대), 유정원 박사(가톨릭대)

9강 5월 31일: "그리스도교 영성과 그리스도인의 삶," 정경일 박사(새길기독사회문화원), 김태환 신부(인천가톨릭대), 장영주 사관(구세군사관대학원대)

10강 6월 7일: (종강)종합토론, 수료식 전체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테블릿PC 조작설 변희재 '실형', 개신

2016년 12월부터 2년 간 국정농단의 '스모킹건'이었던 최순실 테블릿PC가 조작됐다는 주장을 제기한 변희재 <미디어워치> 고문이 징역 2년의 실형을 받았습니다. 이 소식

많이 본 기사

[데스크시선] '궁극적 관심'의 훼손에 대한 분노

일반시민들이 기독교를 비판하는 태도가 매우 공격적이다. 때로는 노기를 띤 경우도 있다. 이 같은 반응은 대형교회들의 문제 때문에만 발생하는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