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류제국 결혼 아내 두고 불명예 은퇴? 야구팬들 류제국 불륜설 끝 은퇴 추측

입력 Aug 24, 2019 07:43 AM KST
jaekuk
(Photo : ⓒ채널A 보도화면 캡처)
▲LG트윈스의 투수로 활약한 류제국이 돌연 은퇴를 선언했다. LG트윈스 측은 류제국의 은퇴 이유가 부상 때문이라고 설명했지만 야구팬들 사이에서는 불륜설 때문이었다는 추측이 불거지고 있다.

LG트윈스의 투수로 활약한 류제국이 돌연 은퇴를 선언했다. LG트윈스 측은 류제국의 은퇴 이유가 부상 때문이라고 설명했지만 야구팬들 사이에서는 불륜설 때문이었다는 추측이 불거지고 있다.

LG트윈스는 23일 "류제국이 프로야구 선수 생활을 마치고 은퇴한다"며 "지난 22일 류제국이 은퇴 의사를 밝혔고 구단은 이를 수용했다"고 전했다.

류제국은 구단을 통해 "선수 생활 동안 팬 여러분께 과분한 사랑을 받았다고 했다"며 "가슴 깊이 감사드린다"는 은퇴 소감을 전했다.

실제로 류제국은 지난해 한 차례 허리 수술을 하고 1년간의 재활을 거쳐 올 시즌 복귀해 재기를 노렸다. 하지만 몸 상태가 회복되지 않자 LG트윈스는 NC다이노스와의 경기를 앞두고 류제국을 1군에서 말소했다.

이처럼 류제국 은퇴가 부상 때문이라는 의견이 우세했지만 일각에선 류제국의 은퇴가 부상이 아닌 다른 이유 때문이라는 의견이 나오기도 했다. 앞서 류제국은 지난 5월 한 여성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류제국과 불륜 사이였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었다.

류제국은 결혼한 유부남이다. 류제국은 지난 2009년 미국에서 활동하던 중 지금의 아내 김혜미와 결혼해 자녀를 뒀다. 여기에 또 다른 내연녀가 등장해 구체적으로 류제국과 주고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에 류제국의 아내 역시 불륜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가정을 지키고 싶다면서 류제국을 용서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류제국은 1983년생으로 덕수정보산업고 재학 시절인 2001년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최우수선수상을 받으며 스타 플레이어로 활약했다.. 고등학교 졸업과 동시에 시카고 컵스(2001년~2006년)와 160만 달러(약 19억 원)에 계약하고 미국에 진출했다.

미국 진출 5년 만인 2006년엔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를 상대로 메이저리그 데뷔전을 치렀으며, 2007년 LG트윈스로부터 해외파 특별 지명을 받은 뒤 2013년 국내 무대를 밟았다. 당시 류제국 계약금은 5억 5천만원, 연봉은 1억원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오피니언

칼럼

[김기석 칼럼] 로댕의 '대성당'

"마주보고 있는, 서로를 향해 기울어진 두 개의 오른손이 빚어낸 공간이 참 아늑해 보입니다. 손처럼 표정이 풍부한 게 또 있을까요? 노동하는 손, 기도하는 손, 어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