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이낙연 국무총리, 구세군 위탁 운영 쪽방상담소 방문

입력 Feb 02, 2019 09:24 AM KST
nakyeon
(Photo : ⓒ이낙연 국무총리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설을 앞둔 1일 구세군에서 위탁 운영하는 서울시립 남대문 쪽방상담소를 방문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설을 앞둔 1일 구세군에서 위탁 운영하는 서울시립 남대문 쪽방상담소를 방문했다. 이날 쪽방촌 독거노인을 찾은 이 총리는 전자레인지와 간편식이 담긴 설 선물을 전달했다.

구세군 장만희 서기장관은 이 총리에게 "이 지역이 화재에 취약한 구조를 가지고 있어 공동 취사장을 마련할 수 있다면 화재 예방은 물론 식생활 개선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 총리는 "공동 취사장의 필요성에 공감한다"면서 "서울시나 국토부와 논의하여 좋은 방안이 나오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오피니언

기고

인간의 작품인 성서는 오류투성이(스압주의)

"오늘 대부분의 교회들이 망상에 빠진 성서근본주의는 원초적인 성서의 신학과 신앙이 아니라, 지난 1-2 백 년 사이에 생겨난 극단적인 보수신앙의 산물이다. 사실상, ..

많이 본 기사

[뉴스 뒤끝] 리더십 부재 트럼프, 링컨에게 배우라

미국 상황이 심상치 않습니다. 코로나19에 이어 흑인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에 항의하는 시민들 시위까지. 그런데 트럼프 대통령은 이 사태에 기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