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김기석 목사의 『하나님의 숨을 기다리며』 세종 교양도서 선정

입력 Jul 28, 2020 09:54 AM KST
god
(Photo : ⓒ꽃자리)
▲김기석 목사의 『하나님의 숨을 기다리며』(꽃자리)

청파감리교회 김기석 목사의 『하나님의 숨을 기다리며』(꽃자리)가 올해 세종 교양도서에 선정됐다. 이 책은 "김기석 목사의 365일 날숨과 들숨' 시리즈로 『하나님의 숨을 기다리며』, 『사랑의 레가토』, 『깨어나라, 너 잠자는 자여』 등 전 3권으로 구성됐다.

1년 365일 매일 읽을 성경 본문과 저자의 본문 해설 그리고 저자가 작성한 기도문이 골자를 이루고 있는 이 책은 성도 개인의 영성 훈련에 도움을 주는 구조를 형성하고 있다.

민영진 목사는 「기독교세계」 7-8월호에 낸 서평글에서 이 책을 아래와 같이 소개했다.

"김기석 목사의 365일 날숨과 들숨"을 가지고, 시간에 구애(拘礙)됨이 없이, 각자의 형편에 따라 시간예전(時間禮典)을 체험할 수 있다. 아침에 이 예전을 갖게 되면, 그 여운은 하루종일 남는다. 직장에서 점심 시간을 이용할 수도 있다. 시간이 은총으로 가득 차는 충만함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다. 잠들기 전 침대에서라면, 악몽 없는 은총(恩寵)과 휴식의 밤을 누릴 수도 있을 것이다."

오피니언

기고

죽었다 다시 살아나서 영원히 살려는 망상

"문자적으로 성서를 읽고 직역적으로 맹신하는 기독교 신자들은 죽었던 예수가 다시 살아나서 승천했다는 "낡고 무의미한 거짓말"에 속아서 여전히 교회에 열심히 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