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박성원 교수, WCC 차기 총무 후보 2인에 선정

입력 Jun 29, 2009 07:45 AM KST

박성원 교수가 노르웨이 울라프 픽슨 트베이트 루터교 국제 에큐메니컬 협력위원회 위원장과 함께 WCC 차기 총무 후보에 올랐다. 당초 6명의 후보가 등록했으나 면접 심사를 거쳐 두명으로 압축된 것.

세계교회협의회(WCC)는 이 같은 소식을 28일 공식 발표하고, 오는 8월 27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는 WCC 중앙위원회에서 최종 당선자를 확정하기로 했다.

앞서 에큐메니컬 뉴스 인터내셔널(ENI)은 박성원 교수가 면접 심사에서 타 후보에 비해 높은 점수를 얻었다며 박 교수가 차기 총무로 유력하다는 보도를 낸 바 있다. 

박성원 교수는 장로회신학대, 美 샌프란시스코 신학대, 스위스 베른대학에서 수학했으며, 현재 영남신학대 교수, WCC 중앙위원, 아름다운 생명물결 대표를 맡고 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9):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포이어바흐는 고대 기독교도들이 삼위일체의 신비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신비스러운 대상으로 여긴 것에 대해 "이들이 현실성, 생활 속에서 부정한 인간의 가장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