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기장 교단 내 성폭력 OUT"

입력 May 12, 2021 05:45 PM KST

prok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한신대 신학부 전·현직 교수가 시간강사를 수년간 성추행했다는 폭로가 나온 가운데 기장성폭력대책위는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성폭력 가해자를 규탄하는 한편 기장 총회에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prok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한신대 신학부 전·현직 교수가 시간강사를 수년간 성추행했다는 폭로가 나온 가운데 기장성폭력대책위는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성폭력 가해자를 규탄하는 한편 기장 총회에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prok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한신대 신학부 전·현직 교수가 시간강사를 수년간 성추행했다는 폭로가 나온 가운데 기장성폭력대책위는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성폭력 가해자를 규탄하는 한편 기장 총회에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한신대학교 전·현직 교수가 시간강사를 수년간 성추행했다는 폭로가 나와 파문이 일고 있다.

한신대 민중신학회·신학대학 여학생회·신학대학원 비상대책위 등 학내 공동체와 기장생명선교연대·기장여성연대 등 모 교단인 한국기독교장로회(기장) 교단 산하 단체가 꾸린 '기장 내 성희롱 성폭력 근절을 위한 대책위원회'(아래 기장성폭력대책위)는 11일 오후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연합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성폭력을 규탄하는 한편, 김창주 총무에게 정당한 치리를 촉구하는 내용이 담긴 요구서한을 전달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6):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식전이나 식후 혹은 이기주의의 기도가 아니더라도 고통으로 가득찬 기도, 위안을 찾는 기도조차 응답해 줄 의무가 신에게 있는 것이고 그런 인간의 고통에 참여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