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노태우 국가장 참석한 이홍정 총무, 공식 사과 입장 표명

입력 Nov 04, 2021 06:08 PM KST
518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고 노태우 씨 국가장 영결식 중 기도가 부적절했다는 비판을 받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이홍정 총무가 4일 오전 기자간담회를 갖고 공식 사과했다.

고 노태우 씨 국가장 영결식 중 기도가 부적절했다는 비판을 받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아래 NCCK) 이홍정 총무가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를 갖고 공식 사과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14):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인격성 자체가 문제가 아니라 인격주의가 문제다. 신을 지나치게 인격적으로 환원시킨 인격주의적 신관은 의인화의 산물이라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도덕이 ..

많이 본 기사

[데스크시선] 기독교 소비주의

피터 코리건은 『소비의 사회학』에서 백화점과 성당의 유사성을 설명하면서 오늘날 “백화점은 소비주의(consumerism) 사원에서 예배를 보도록 유혹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