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NCCK, 한국정교회 소티리오스 트람바스 대주교 애도

입력 Jun 14, 2022 01:21 PM KST
ncck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이홍정 NCCK 총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가(총무 이홍정 목사)가 한국정교회 대교구 Orthodox Metropolis of Korea 초대 대주교로서 한국선교의 초석을 놓은 소티리오스 트람바스 대주교의 안식에 애도를 표했다. 아래는 애도메시지 전문

한국정교회 소티리오스 트람바스 대주교님의 안식을 애도합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한국정교회 초대 대주교로서 한국선교의 초석을 놓으신 소티리오스 트람바스 대주교님의 안식에 삼가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대주교님께서는 사도 바울처럼 고국을 떠나 이 땅 한국에서 신실하게 주님의 복음을 전하고 실천하며 사랑과 평화의 길을 걸으셨습니다. 관용과 겸손으로 많은 이들의 삶에 든든한 의지와 힘이 되어 그리스도의 사랑을 보여주셨습니다. 우리도 대주교님을 따라 그리스도의 충실한 종의 삶을 살아내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소티리오스 트람바스 대주교님 시기에 회원이 된 한국정교회의 모든 사제와 교우들에게 그리스도 안의 한 형제와 자매로서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하나님께서 큰 은총을 베푸시어 우리 모두를 위로하시길 기도합니다.

대주교님, 이제 주님 품에서 평안히 안식하소서.

2022년 6월 13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회장 장만희 사령관 총무 이홍정 목사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13):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인간중심주의적 관점이 유지되는 한 신은 인간의 자기 대상화를 통해 인격적인 신으로 나타날 수밖에 없는데 이는 인간과 신의 유사성을 토대로 한 인격주의적 신관..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