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유병언 전 회장 관련 정정 보도문]

입력 Nov 20, 2018 12:11 PM KST

본 언론사는 지난 2017년 3월 23일과 8월 14일, 총 2건의 기사에서 "유병언, 세월호 참사 주범", "세월호 참사의 주범 유병언 세모그룹 회장" ,"세월호 실소유주이자 구원파 핵심인물인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이라고 보도하였습니다.

그러나 사실 확인 결과, 세월호 참사 이후 재판이나 특조위 조사 과정 등에서 고 유병언 전 회장 세월호 참사의 주범으로 밝혀진 바가 없는 것으로 확인 되었습니다. 또한 유병언 전 회장은 세월호의 선사인 청해진해운의 주식은 물론 청해진해운의 대주주인 천해지, 천해지의 대주주인 아이원아이홀딩스의 주식을 전혀 소유하지 않았고, 또한 최근 법원에서 유 전 회장의 자금이 청해진해운의 유상증자 시 유입되었다는 사실이 전혀 입증되지 않아 청해진해운 주식의 실소유자라고 특정할 수 없다고 판결한 바 있습니다. 이에 해당 기사를 바로잡습니다.

오피니언

기자수첩

[시론] 역사적 진실 외면하는 세력이 발붙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5.18 폄훼 발언이 큰 사회적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이번 파장은 우리 사회에 크나큰 숙제를 안겼습니다. 개신교계라고

많이 본 기사

"은퇴목사 퇴직금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 받겠다는 교회"

김동호 목사(높은뜻연합선교회)가 은퇴목사 퇴직금을 대신 내주면 담임목사를 받겠다는 교회의 제안을 받은 한 목회자의 이야기를 자신의 SNS에 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