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 역사의 뒤안길로

입력 Dec 31, 2018 08:32 AM KST
daehan
(Photo : ⓒ사진= 베리타스 DB)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이 폐점한다.

종로5가에 자리잡은 대표적인 기독교 서점인 대한기독교서회 직영서점이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다. 서점 측은 31일부터 영업을 중단할 것이라는 공고문을 붙였다.

서점 측은 기독교회관 1층을 사용했다가 지난 2014년 12월 지하로 자리를 이전했었으나 임대료 및 인건비를 충당하기에 판매실적 등 수익이 역부족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서점 측은 31일 오늘까지 진열된 서적들을 할인 판매한다.

대한기독교서회는 올해 128년 된 출판사로 한국 개신교 출판문화 시장을 이끌어왔다.

오피니언

기고

그런 "교회 중심"은 버릴 때

"이제는 하나님 중심과 성경 중심에 더 치중하고, 교회나 교단은 수단으로만 삼고 덜 중시해야 할 때이다. 세상이 바뀌었고 교회가 변했다. 공간 중심 교회 패러다임..

많이 본 기사

분당우리교회 이찬수 목사, "N번방에 들락거린 사람들 중에..."

'미자립교회 월세 대납운동'을 진행 중인 분당우리교회 이찬수 목사가 29일 주일예배 설교에서 미성년자를 대상으로 한 성착취 불법 영상물 유포로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