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최진실 딸 근황 최준희 루푸스병 근황 얼굴 부어

입력 Apr 23, 2019 06:51 AM KST

# 최진실 딸 근황

junhee
(Photo : ⓒ최준희 SNS 갈무리)
▲고 최진실 딸 근황이 화제다. 최준희는 지난 21일 자신의 SNS에 "오랜만"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루푸스병 후유증 때문인지 최준희 열굴은 과거보다 눈에 띄게 부어 있었다.

고 최진실 딸 근황이 화제다. 최준희는 지난 21일 자신의 SNS에 "오랜만"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루푸스병 후유증 때문인지 최준희 열굴은 과거보다 눈에 띄게 부어 있었다.

최진실 딸 최준희의 얼굴 모양 변형은 루푸스병 후유증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네티즌들은 최진실 딸 최준희 근황을 접한 후 그의 투병에 응원을 보내며 낫기를 기도했다.

앞서 최준희는 지난 2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준희의 데일리'를 통해 루푸스병을 앓고 있다고 고백한 바 있다. 최준희는 "질병에 걸려서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 두 달 동안 병원에 입원해 있으면서 정말 힘든 시간 보냈다"고 전했다.

'루푸스병'은 면역계 이상으로 온몸에 염증이 생기는 만성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20대에서 30대 사이 젊은 여성층에서 잘 발견되며 초기 가장 흔한 증상으로는 피부에 나타나는 얼굴이나 목, 팔 등의 발진이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28)

"성경에 의하면 방언은 말하는 것이지 기도하는 것이 아닙니다. "말한다"(speak)는 것은 다른 사람(들)에게 뜻과 의미가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는 뜻입니다. 그렇기 때문..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