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문재인 대통령, 코로나 재확산 관련 개신교 지도자들과 간담회

입력 Aug 27, 2020 12:54 PM KST
moon
(Photo : ⓒ청와대)
▲지난해 문재인 대통령이 개신교 지도자들과 청와대에서 오찬을 갖는 모습.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 재확산 사태와 관련해 27일 개신교계 지도자들과 오찬 간담회를 갖고 방역 협조를 구한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로 고통을 겪는 국민들과 종교계의 연대를 부탁하고 교회의 조언과 고충도 듣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특히 수도권 등의 지역에서 교회가 감염의 통로가 된 것과 관련해 기독교계 지도자들의 유감 표명과 함께 교회의 대면예배가 금지에 대한 의견 등이 오갈 것으로 보인다.

이 자리에는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과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에 가입된 교단들의 총회장 10여 명 이상이 참석할 예정이다. 아래는 참석자 명단.

한국교회총연합 김태영·류정호·문수석 공동대표회장,
전국 17개 광역시·도 기독교연합회 소강석 상임고문,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김종준 총회장,
대한예수교장로회(백석) 장종현 총회장,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이영훈 대표총회장,
기독교대한성결교회 한기채 총회장,
대한예수교장로회(고신) 신수인 총회장,
기독교한국침례회 윤재철 총회장,
예수교대한성결교회 김윤석 총회장,
대한예수교장로회(개혁) 채광명 총회장,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이홍정 총무,
한국기독교장로회 육순종 총회장,
구세군 대한본영 장만희 사령관,
대한성공회 유낙준 의장주교

오피니언

기고

기독교 폭력을 없애려면

"한국 기독교인들의 95퍼센트 이상이 근본주의 기독교인들로서 기독교만 진리를 독점하고 있다고 믿고 이웃 종교에 대해서는 알아볼 필요도 대화할 필요도 없다고 보..

많이 본 기사

횡령 혐의 징역형 받은 서울기독대 직원 A 씨, 항소 기각돼

교비 횡령 혐의로 징역 8월을 선고 받고 법정 구속된 서울기독대 교직원 A 씨의 항소가 기각됐습니다. A 씨 측은 채무변제를 위해 석방해 달라고 호소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