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혜암신학연구소, 2021 제2차 가을 정기 세미나

입력 Nov 09, 2021 08:54 PM KST
hye_01
(Photo : ⓒ혜암신학연구소)
▲혜암신학연구소 2021 제2차 가을 정기 세미나가 열렸다. 세미나 이후 기념 사진 촬영하는 참석자들.왼쪽부터 정일웅 전 총신대 총장, 김균진 혜암신학연구소 소장, 박명수 서울신대 명예교수, 강석찬 전 초동교회 당회장, 김경재 한신대 명예교수
kyun
(Photo : ⓒ혜암신학연구소)
▲김균진 혜암신학연구소 소장(연세대 명예교수)
hye_02
(Photo : ⓒ혜암신학연구소)
▲강석찬 전 초동교회 담임목사가 토론에 참여하고 있다.
hye_013
(Photo : ⓒⓒ혜암신학연구소)
▲정일웅 전 총신대 총장이 토론에 참여하고 있다.

혜암신학연구소(소장 김균진 연세대 명예교수) 2021 가을 정기세미나가 8일 오후 서울 성북구 안암동 세미나실에서 '한국교회와 목회자의 권위 문제'라는 주제로 열린 가운데 박명수 서울신대 명예교수의 발표 그리고 김경재 한신대 명예교수, 정일웅 전 총신대 총장, 강석찬 전 초동교회 담임목사의 토론이 있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6):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식전이나 식후 혹은 이기주의의 기도가 아니더라도 고통으로 가득찬 기도, 위안을 찾는 기도조차 응답해 줄 의무가 신에게 있는 것이고 그런 인간의 고통에 참여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