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어깨춤, 인사동서 미술전시회 개최

입력 Oct 28, 2008 05:29 AM KST



 
                                                                                                                                                ⓒ 김진한 기자

어깨춤 임의진 목사의 미술 전시회가 22일 서울 인사동 갤러리 타블로에서 개최됐다. 임 목사가 자화상에 담긴 의미를 풀이하고 있는 사이(위 사진) 반대쪽에선 관람객들이 <탱고레슨>을 감상하고 있다.(아래 사진)

이번 전시회에서 관람객들은 각 작품들을 통해 안정과 안주를 거부하고 불확실한 미지의 세계를 향한 모험과 수고를 마다하지 않는 임 목사의 미술세계에 푹 빠져 들었다.  ‘보혜미안 랩소디’란 주제로 열린 전시회는 28일까지 계속된다.

오피니언

기고

죽었다 다시 살아나서 영원히 살려는 망상

"문자적으로 성서를 읽고 직역적으로 맹신하는 기독교 신자들은 죽었던 예수가 다시 살아나서 승천했다는 "낡고 무의미한 거짓말"에 속아서 여전히 교회에 열심히 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