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WCC, 가자지구 알 쿠드스 병원 대피 요청에 우려 표명

이스라엘 당국과 하마스 양쪽에 국제법 지킬 것 촉구

peace
(Photo : ⓒWCC 홈페이지 갈무리)
▲세계교회협의회(WCC)는 팔레스타인 적신월사가 가자지구에 있는 알 쿠드스 병원에서 즉각 철수해 달라는 이스라엘 당국의 구체적인 요청을 보고한 데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

세계교회협의회(WCC)는 팔레스타인 적신월사가 가자지구에 있는 알 쿠드스 병원에서 즉각 철수해 달라는 이스라엘 당국의 구체적인 요청을 보고한 데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

WCC 중재자인 하인리히 베드포드-스트롬(Heinrich Bedford-Strohm) 감독은 "현재 그곳에는 400명의 환자가 있다"라고 말했다. 또 "12,000명의 민간인이 그곳으로 피난처를 찾았다"고 덧붙였다.

Bedford-Strohm은 WCC가 이 요청을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으며 이스라엘 정부와 군대가 병원과 같은 보호된 공간에서 무고한 민간인의 생명을 위협하는 모든 행위를 삼가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병원은 국제법에 따라 보호된다"며 "그들에 대한 어떤 공격도 전쟁범죄가 될 것"이라고 했다.

동시에 Bedford-Strohm은 하마스에게 이러한 보호 공간을 자체 군사 활동이나 지휘 구조를 위한 방패로 사용하는 모든 것을 자제할 것을 촉구했다. Bedford-Strohm은 "그것도 국제법상 전쟁 범죄"라며 "무고한 사람을 죽이는 행위는 멈춰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끝으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모두에게 정의로운 평화의 문을 열어줄 것을 촉구했다. Bedford-Strohm은 "가장 고통스러운 순간에는 긴급함이 더욱 커진다"고 말했다.

이지수 기자 admin@veritas.kr

좋아할 만한 기사
최신 기사
베리타스
신학아카이브
지성과 영성의 만남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알쓸신학 3] 안디옥 학파를 반대한 것은 "민중의 종교 감정"이었다고 틸리히는 말했다

동방교회에는 알렉산드리아 학파와 함께 안디옥 학파도 있었다. 그러나 이 두 학파의 결은 사뭇 다르다. '그리스도인'이라는 호칭이 안디옥에서 처음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알쓸신학 2] 알렉산드리아 학파는 신플라톤주의를 어떤 식으로 수용하였나

알렉산드리아 학파는 그리스 철학의 영향 가운데서 배양되었다. 당시 철학은 단순한 학문의 한 분과가 아니었다. 폴 틸리히는 "고대가 끝날 무렵, ...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알쓸신학 1] 초기 그리스도교의 이단들이 그리스도교회에 남긴 것

"초기 교회는 크게 동방교회와 서방교회로 나누어진다. 동방교회는 알렉산드리아, 예루살렘, 안디옥과 소아시아, 콘스탄티노플까지 지역을 이르고,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예루살렘에 신이 있다는 믿음이 모든 불행의 시작"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11월 '사건과 신학'에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전쟁'이라는 주제를 다룬 가운데 이상철 크리스챤아카데미 원장의 ...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텍스트 사이에서 21] 비참한 바빌론 포로생활 중에 정교화된 이스라엘의 창조신앙

구약성서의 창조신앙은 오늘날 그리스도교 신앙고백의 직접적인 근거이다. 구약성서의 창조 이야기를 단순하게 진리로 받아들일 수도 있고, ... ... ...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선교는 자기 주권을 확장하는 행위 아냐"

예장통합 경서노회 노회원들과 목회자들을 대상으로 한 호렙성경연구원 제2회 세미나가 오는 13일 오전 구미 하늘문교회에서 열립니다. 주강사로 ...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팬데믹 이후 교회는 사회와의 유대 관계 소홀히 했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교회가 보여준 태도는 내적인 방향으로 정체성을 강화하는 방식으로 흘러 사회와의 유대 관계를 소홀히 여기는 경향을 ... ... ...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사회적 거리두기 뿐만 아니라 생태적 거리두기 필요"

「대학과 선교」 최신호(57호)에 장윤재 교수(이화여대, 조직신학)의 '기후위기 시대의 생명선교와 기독교대학의 사명'이란 제목의 논문이 ... ... ... ...

Warning: addcslashes() expects exactly 2 parameters, 1 given in /home/hosting_users/veritasnews/www/views/main/inner2023/archive.php on line 16

"루터의 두 왕국론, 지배권력 합법화시키는 이데올로기 아냐"

'신학사상' 최신호(202집)에 루터의 두 왕국론 구도에서 그의 자연법과 그리스도 법의 상관성을 연구한 논문이 게재됐습니다. '마르틴 루터 신학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