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포토] 태극기·성조기 흔드는 전광훈 목사 지지자들

입력 Jun 14, 2021 06:12 AM KST
jeon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목사가 12일 오후 대전역 광장에서 집회를 갖고 신당 입당을 독려했다. 이날 대전역 광장을 찾은 지지자들은 연신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전 목사의 독려에 아멘으로 화답했다.
jeon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목사가 12일 오후 대전역 광장에서 집회를 갖고 신당 입당을 독려했다. 이날 대전역 광장을 찾은 지지자들은 연신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전 목사의 독려에 아멘으로 화답했다.
jeon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목사가 12일 오후 대전역 광장에서 집회를 갖고 신당 입당을 독려했다. 이날 대전역 광장을 찾은 지지자들은 연신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전 목사의 독려에 아멘으로 화답했다.
jeon
(Photo : Ⓒ 사진 = 이활 기자 )
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목사가 12일 오후 대전역 광장에서 집회를 갖고 신당 입당을 독려했다. 이날 대전역 광장을 찾은 지지자들은 연신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전 목사의 독려에 아멘으로 화답했다.

극우 신당 ‘국민혁명당' 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전광훈 목사가 12일 오후 대전역 광장에서 집회를 갖고 신당 입당을 독려했다. 이날 대전역 광장을 찾은 지지자들은 연신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전 목사의 독려에 아멘으로 화답했다.

오피니언

연재

종교비판에서 신앙성찰로(14): 포이어바흐의 무신론적 통찰을 중심으로

인격성 자체가 문제가 아니라 인격주의가 문제다. 신을 지나치게 인격적으로 환원시킨 인격주의적 신관은 의인화의 산물이라는 비판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 도덕이 ..

많이 본 기사

[데스크시선] 기독교 소비주의

피터 코리건은 『소비의 사회학』에서 백화점과 성당의 유사성을 설명하면서 오늘날 “백화점은 소비주의(consumerism) 사원에서 예배를 보도록 유혹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