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벌어서 남주는 사회적 교회, (사)마음나눔 승인 감사예배

입력 Dec 31, 2019 03:06 PM KST
jeonginjae_02
(Photo : ⓒ베리타스 DB)
▲'벌어서 남주는 교회'를 표방하는 사회적 교회(담임 정인재 목사)가 준비 중이었던 사단법인 마음나눔이 최근 관계 당국으로부터 최종적으로 법인 승인을 받고 감사예배를 가졌다. 사진은 사단법인 마음나눔 이사장 정인재 목사와 이인진 사모.
jeonginjae_04
(Photo : ⓒ베리타스 DB)
▲사단법인 마음나눔은 건전한 기부문화와 이웃과 상생하는 사회를 만들어 갈 수 있는 방법에 대해 고민하는 연세대학교 종교철학과 동문들이 주축이 되어 지역교회 목회자들 그리고 평신도들과 함께 만든 풀뿌리 기부 단체이다.

'벌어서 남주는 교회'를 표방하는 사회적 교회(담임 정인재 목사)가 준비 중이었던 사단법인 마음나눔이 최근 관계 당국으로부터 최종적으로 비영리법인 승인을 받고 감사예배를 가졌다.

사회적 교회가 출범한 사단법인 마음나눔의 주요 사업 내용은 △지역 내 청소년과 학부모가 함께하는 해외문화체험사업 △지역 내 청소년과 기성세대가 함께하는 지역문화예술사업 △지역의 특색을 살려 타 지역과 함께하는 통합문화예술사업 △기타 본회의 목적달성에 필요한 사업 등이다. 법인의 주무부처는 문화체육관광부이며 법인 사무실은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에 소재하고 있다.

사회적 교회가 실천 중인 나눔 운동이 내용이라면 사단법인 마음나눔은 내용을 담을 형식이다. 이들은 법인을 통해 향후 기부 사업을 더욱 확장·운영할 계획이다.

사단법인 마음나눔 정인재 이사장은 "일자리 창출만을 목적으로 하는 사회적 기업의 취약한 점을 보완할 수 있는 새로운 기업 활동의 모델을 제시할 것"이라며 "또 우리가 함께 나눔 활동을 복음의 본질로 보는 사회적 교회를 섬기고 있는 만큼 교회 성장 프레임에 갇혀 공동체성과 공공성이 무너진 기성 교회를 변화시키는 교회개혁활동에도 이바지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사단법인 마음나눔은 건전한 기부문화와 이웃과 상생하는 사회를 만들어 갈 수 있는 방법에 대해 고민하는 연세대학교 종교철학과 동문들이 주축이 되어 지역교회 목회자들 그리고 평신도들과 함께 만든 풀뿌리 기부 단체이며 문화체육관광부에 등록된 비영리법인 단체다.

후원계좌) 398 084 287 04 011 기업은행(예금주: 마음나눔)

문의처) 1899-7446

관련기사

오피니언

기고

수련회 신학

"오늘 날 '복음으로 돌아가자!'고 해도 무언가 계속 헛물을 켜는 느낌을 받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것은 종종, 우리가 또 다시 갈라디아서 3:13의 '대속의 십자가'에서 멈..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