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kimkyungjae_07

[김경재 칼럼] 깨보는 마음, 깨 보이는 마음Jun 12, 2021 12:38 PM KST

"요즘 정치계는 36세 젊은 청년 정치인 이준석씨가 보수 정당 대표로 선출되었다는 '이준석 쇼크'로 인해 떠들썩하다. "우리나라 정당 사상 최연소 제1야당 대표 선출을 계기로 정치가 새롭게 변화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는 여당 대표 송영길씨의 소감은, 진짜 속셈이야 어떻든 간에, 일반 국민의 희망을 압축해서 표현했다고 본다. 보수정당이나 진보정당을 떠나서, 현재 집권중인 여당이나 내년 대선에서 정권을 되찾아 오겠다고 절치부심하는 제1야당을 막론하고, 그동안 타성에 젖어 안일한 태도로 정치인생을 보내던 내로라하는 중년이상 원로 정치인들에게 큰 충격을 던져준 겻은 사실이다."

이민애 기자

pdnote

인분 섭취 강요 빛과진리교회 담임목사 등 3명 기소돼Jun 11, 2021 06:41 AM KST

신앙훈련을 이유로 인분 섭취를 강요하는 등 신도들을 상대로 가혹행위를 하거나 방조한 혐의로 서울 동대문구 소재 빛과진리교회 관계자 3명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관련 소식입니다.

이지수 기자

Myanmar

미얀마 민주화 운동의 걸림돌과 그리스도인의 연대Jun 10, 2021 09:35 AM KST

6월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사건과 신학>에는 '미얀마, 광주, 5월 그리고 민주주의; 의식과 무의식의 흐름'이란 제목으로 미얀마 민주화 운동에 관한 글들이 실렸습니다. NCCK 국제협력국장으로 있는 신승민 목사도 미얀마 민주화 운동의 걸림돌이 무엇인지 살펴보는 한편 미얀마 민주화를 위한 그리스도인의 연대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글을 게재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이민애 기자

kijang_0924

기장, 국가보안법 폐지 촉구 성명 발표Jun 09, 2021 11:50 AM KST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 교회사회위원회(위원장 최형묵 목사), 평화통일위원회(위원장 김희헌 목사)가 지난 7일 공동으로 낸 성명에서 국가보안법을 "죄와 죽음의 악법"이라고 규탄하며 그 폐지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이지수 기자

김승진

성경이 말하는 방언(28)Jun 09, 2021 09:18 AM KST

"성경에 의하면 방언은 말하는 것이지 기도하는 것이 아닙니다. "말한다"(speak)는 것은 다른 사람(들)에게 뜻과 의미가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는 뜻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성경이 말하는 참 방언은 LT방언입니다.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들에게 말하는 것이 성경이 말하는 참 방언입니다. 특히 구원받아야 할 불신자에게 "하나님의 큰 일" 즉 복음의 메시지를 다른 언어나 외국어로 말하는 기적적인 은사가 바로 성경적인 방언, 즉 LT방언입니다. 기도하면서 자기도 무슨 말을 하는지도 모르고 중얼거리는 뜻 없는 소리는 성경이 말하는 방언이 아닙니다. 이러한 알아들을 수 없는 소리를 내는 것을 영어로는 gibberish, babble, mutter, mumbo-jumbo 등의 단어로 표현합니다. 전지하신 하나님도 그러한 소리의 의미를 알아들으실 수 없습니다. 그러한 소리는 하나님과의 인격적인 대화나 교제의 수단이 될 수 없습니다. 왜냐하면 UT방언 기도에는 의미 있는 대화의 메시지가 들어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cbs

CBS 신임 사장 선임과정에서 담합 있었다?Jun 08, 2021 03:42 PM KST

기독교방송 CBS가 1일 신임 사장을 맞이했습니다. 그러나 일각에선 사전담합이 있었다며 신임 사장에 대한 직무정지 가처분을 법원에 낸다고 예고했습니다. 이번 사태는 큰 파장을 몰고올 전망입니다.

이활 기자

kimkyungjae_07

[김경재 칼럼] 왜 종교에서 영성으로인가?Jun 08, 2021 07:38 AM KST

"요즘 지구촌 어느곳이나 종교학자, 신학자, 영성가, 목회자들의 최첨단의 화두는 '영성'. 한국종교학계의 원로이며 대한민국 학술원 위원이신 길희성 교수의 최근의 역저도 『종교에서 영성으로』라는 책이다. 영성이라는 화두가 한국 개신교계 안에서 회자 된지도 여러 해가 지났지만 왜 종교라는 어휘보다 영성을 강조하는가 다시 한번 깊이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이민애 기자

seo

[서광선 칼럼] 코로나19 예방 접종의 두려움과 고마움Jun 07, 2021 07:01 AM KST

올해 만 90세를 맞은 본지 서광선 회장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경험담을 샬롬나비를꿈꾸는행동 상임대표 김영한 박사에게 보내는 편지형식의 글을 보내왔습니다. 코로나19 예방 접종과 관련해 불신과 불안을 조장하는 주장이 그리스도인이라 자처하는 이들 가운데서도 여전히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백신 음모론 등이 사실무근인 것을 자신의 경험담을 통해 담담히 전한 내용입니다.

hanmoonduck

[환경주일설교] 매력 넘치는 교회Jun 07, 2021 06:30 AM KST

"오늘날 진정으로 복음에 관심이 있고, 예수님을 따르려고 하는 사람은 진정한 그리스도인과 교회, 그렇지 않은 교회와 그리스도인들을 구별할 수 있는 분별력이 필요한데, 실제로 초신자들이 그런 분별력을 갖기란 쉽지가 않습니다. 교회를 떠난 수많은 이들은 예수님이 싫어서가 아니라, 예수님을 믿는다는 사람들의 위선적이고 독선적인 모습, 이기적이며 전혀 종교인답지 못한 모습에 실망하였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오늘날 교회에 대한 사회적 무관심과 시민들의 혐오와 조롱을 극복해 내고, 교회가 세상 사람들에게 매력적인 곳이 되려면 상당한 노력과 수고가 필요합니다."

jangyoonjae_0512

[설교] 네 속에 있는 빛Jun 07, 2021 06:22 AM KST

"스위스의 정신분석학자 칼 융(Carl Jung)은 "자신을 온전히 받아들이는 일이야말로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terrifying)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어떤 사람은 다른 사람에게 친절한 사람으로 인정받기 위해 '스마일'의 가면을 씁니다. 어떤 사람은 주변 사람들로부터 무시당할까 두려워 일부러 '까칠이' 가면을 씁니다. 종교인들도 종종 '거룩의 가면'을 쓰고 자신의 불완전한 내면을 숨기려 합니다."

kang

한신대 제8대 총장에 강성영 교수Jun 04, 2021 09:07 AM KST

한신대학교 제8대 총장에 신학부 강성영(58, 사진) 교수가 선임됐다. 학교법인 한신학원은 지난달 31일 이사회를 열고 강성영 교수를 차기 총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오는 9월 1일부터 4년간이다.

이지수 기자

chruch

비종교화 현상 심화...그러나 "종교 소멸론은 오류"Jun 03, 2021 09:33 AM KST

옥성득 교수가(UCLA 한국기독교학) 지난달 31일 기윤실 '좋은나무'에 기고한 글에서 지난 3~4월에 실시된 갤럽 조사 결과에 근거해 "한국사회가 점점 세속화 되고 있으며 비종교 사회로 전환하고 있다"는 분석을 내놓았습니다. 옥 교수는 그러나 공적 영역에서의 종교의 영향력 쇠퇴를 이유로 종교 소멸론을 주장하는 것은 "오류"라고 지적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이민애 기자

heupyoungkim

김흡영 교수의 '도의 신학', <기독교사상> 6월호 게재Jun 01, 2021 12:06 PM KST

김흡영 전 강남대 신학과 교수가 자신이 주창한 '도의 신학'을 풀이하는 글을 <기독교사상> 6월호에 게재했습니다. 김 교수는 이 글에서 "앞으로 글로벌 신학은 서구고전신학의 로고스 모형과 해방신학의 프락시스 모형의 이원화라는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탈-서구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김진한 기자

jesus

"근본주의 기독교인들, 부처님 오신날 소란 피워"May 31, 2021 11:46 AM KST

오강남 박사(리자이나 대학 종교학 명예교수)가 3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얼마 전 있었던 부처님 오신날 조계사 봉축법요식 행사장 앞에서 일부 기독교인들이 "오직 예수" "불교는 가짜다" "주 예수를 믿으라"는 등 소리치며 소란을 피운 사건에 대해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이지수 기자

김승진

성경이 말하는 방언(27)May 31, 2021 10:06 AM KST

"앞에서 언급했던대로 적지 않은 사람들이 방언을 "사도행전에서의 방언"과 "고린도전서에서의 방언"으로 구분하여 말하면서, 전자는 언어 혹은 외국어로서의 LT방언이고 후자는 중얼중얼하는 UT방언 기도 혹은 방언의 은사라고 주장합니다. 그러나 고린도전서를 썼던 사도 바울은 고린도전서에서도 LT방언을 말하고 있습니다. 물론 UT방언에 대해서도 언급은 하고 있지만 LT방언을 더 많이 말하고 있습니다. 그는 방언이라는 말을 고린도전서 12장에서 네 번, 13장에서 두 번 사용하고 있는데, 여섯 번 모두 복수형으로서 LT방언의 의미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오피니언

연재

성경이 말하는 방언(28)

"성경에 의하면 방언은 말하는 것이지 기도하는 것이 아닙니다. "말한다"(speak)는 것은 다른 사람(들)에게 뜻과 의미가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는 뜻입니다. 그렇기 때문..

많이 본 기사